top of page
검색

20230322 [새벽묵상] 의로운 재판관 | Righteous Judge (삼상/1Sam 25:36~44)



25:36 아비가일이 나발에게로 돌아오니 그가 왕의 잔치와 같은 잔치를 그의 집에 배설하고 크게 취하여 마음이 기뻐하므로 아비가일이 밝은 아침까지는 아무 말도 하지 아니하다가

36 When Abigail went to Nabal, he was in the house holding a banquet like that of a king. He was in high spirits and very drunk. So she told him nothing at all until daybreak.

25:37 아침에 나발이 포도주에서 깬 후에 그의 아내가 그에게 이 일을 말하매 그가 낙담하여 몸이 돌과 같이 되었더니

37 Then in the morning, when Nabal was sober, his wife told him all these things, and his heart failed him and he became like a stone.

25:38 한 열흘 후에 여호와께서 나발을 치시매 그가 죽으니라

38 About ten days later, the Lord struck Nabal and he died.

25:39 나발이 죽었다 함을 다윗이 듣고 이르되 나발에게 당한 나의 모욕을 갚아 주사 종으로 악한 일을 하지 않게 하신 여호와를 찬송할지로다 여호와께서 나발의 악행을 그의 머리에 돌리셨도다 하니라 다윗이 아비가일을 자기 아내로 삼으려고 사람을 보내어 그에게 말하게 하매

39 When David heard that Nabal was dead, he said, “Praise be to the Lord, who has upheld my cause against Nabal for treating me with contempt. He has kept his servant from doing wrong and has brought Nabal’s wrongdoing down on his own head.”

Then David sent word to Abigail, asking her to become his wife.

25:40 다윗의 전령들이 갈멜에 가서 아비가일에게 이르러 그에게 말하여 이르되 다윗이 당신을 아내로 삼고자 하여 우리를 당신께 보내더이다 하니

40 His servants went to Carmel and said to Abigail, “David has sent us to you to take you to become his wife.”

25:41 아비가일이 일어나 몸을 굽혀 얼굴을 땅에 대고 이르되 내 주의 여종은 내 주의 전령들의 발 씻길 종이니이다 하고

41 She bowed down with her face to the ground and said, “I am your servant and am ready to serve you and wash the feet of my lord’s servants.”

25:42 아비가일이 급히 일어나서 나귀를 타고 그를 뒤따르는 처녀 다섯과 함께 다윗의 전령들을 따라가서 다윗의 아내가 되니라

42 Abigail quickly got on a donkey and, attended by her five female servants, went with David’s messengers and became his wife.

25:43 다윗이 또 이스르엘 아히노암을 아내로 맞았더니 그들 두 사람이 그의 아내가 되니라

43 David had also married Ahinoam of Jezreel, and they both were his wives.

25:44 사울이 그의 딸 다윗의 아내 미갈을 갈림에 사는 라이스의 아들 발디에게 주었더라

44 But Saul had given his daughter Michal, David’s wife, to Paltiel son of Laish, who was from Gallim.


 


워킹 데드The Walking Dead는 만화를 원작으로 한 미국 좀비 드라마입니다.

얼마나 인기가 있는지 시즌 11까지 나왔다고 합니다. 워킹 데드걸어 다니는 시체라는 의미로 좀비를 가리키는 것입니다. 요즘 만화나 영화 속에 자주 등장하는 캐릭터입니다.

그런데 미국 현실에는 실제로 이와 비슷한 말이 있습니다.

데드 맨 워킹Dead Man Walking입니다.

우리말로 번역하자면 죽은 사람이 걸어 다닌다 또는 걸어 다니는 산 송장 일 것입니다.

하지만 본래 이 말은 사형수가 사형 집행장으로 갈 때 교도관이 하는 명령이라고 합니다. 사형수 입장!

미국은 물론 중국도 사형수들에게는 본인이 원하는 것으로 마지막 만찬을 준다고 합니다.

그것이 무슨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습니다만, 마지막 가는 길 그저 원하는 한 끼 식사 정도 하라는…



데드 맨 파티 (36~38절)

아비가일이 다윗의 분노를 잠재우고 돌아와 보니 집에서는 파티가 열렸습니다.

일반적으로 양털을 깎는 날은 이처럼 파티를 벌이는 것이 보통입니다. 하지만 나발은 조금의 음식을 요청하는 진짜 왕 다윗에게는 망신을 주고서는 자신은 왕과 같은 파티를 열었던 것입니다.

심지어 그는 인사불성이 될 정도로 취하여 기뻐하고 있습니다(36).

이를 본 아비가일은 아침까지 아무런 이야기도 하지 않습니다.

아마도 철없는 남편의 잠깐의 즐거움을 빼앗고 싶지 않았던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지금 얘기한 들 무슨 의미가 있겠습니까? 그녀는 역시 지혜로운 여성입니다.

하지만 그녀의 나발에 대한 이러한 배려가 마치 데드 맨의 마지막 식사처럼 보이는 것은 왜 일까요?

지금 나발은 술에 취해 기뻐하고 있습니다. 자신에게 무슨 일이 벌어질지도 모르면서, 자신이 무슨 짓을 했는지도 모르면서 그저 향락과 쾌락과 포도주에 빠져 취해서 기뻐하고 있는 것입니다.

나는 지금 무엇을 기뻐하고 있습니까? 나를 기쁘게 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아침이 되어 나발이 술이 깨자 아비가일은 어제 있었던 이야기를 모두 들려줍니다.

이 이야기를 들은 나발은 낙담하여 몸이 돌과 같이 되었습니다(37b).

NIV 성경은 his heart failed him 이라고 우리말 성경과 동일하게 번역했습니다. 심장이 철렁했다 라는 의미입니다. 하지만 원문은 그의 마음이 그의 안에서 죽었다 라고 기록하고 있고, KJV 성경이 이것을 his heart died within him 이라고 잘 번역했습니다.

몸이 돌과 같이 된 것은 정확하게 어떤 질병인지 알 수 없습니다.

심장에 문제가 생겼을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극심한 스트레스로 죽음에 이른 것일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영적으로 극심한 두려움에 싸여 죽음에 이른 것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사무엘서 저자가 말한 것처럼 한 열흘 후에 여호와께서 나발을 치시므로 그가 죽었다는 사실입니다(38).



의로우신 재판관 여호와를 찬양하라 (39~44절)

나발의 사망 소식은 다윗에게도 들렸습니다. 다윗은 이 일에 대해서 두 가지 의미를 부여합니다.

먼저는 하나님께서 다윗의 모욕당한 것을 갚아 주셨다는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억울함과 모욕을 갚아 주시는 재판관 되시는 하나님이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억울할 때, 모욕을 당했을 때 하나님 앞에 나와 아뢰야 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원수 갚는 것이 내게 있으니 내가 갚으리라(레19:18; 롬12:19; 히 10:30) 말씀하십니다.

하나님이 친히 재판장 되심을 믿고 인정하는 믿음이 필요합니다.

다음은 그렇게 하여 자신이 악한 일을 하지 않게 하셨다는 것입니다.

자칫 잘못하면 다윗은 사울과 같은 불량배가 될 뻔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아비가일을 통하여 그 일을 막으셨고, 막으셨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뜻에 순종한 다윗의 억울함도 친히갚아 주신 것입니다.

그러니 다윗은 하나님께 찬양드릴 수밖에 없습니다.



한편 다윗은 아름답고 지혜로운 여성인 아비가일을 자신의 아내로 삼으려 합니다(39).

왜, 아니겠습니까? 아비가일 역시 그 일을 좋게 여깁니다.

그렇다고 그녀는 야망이 있는 것 같지는 않습니다. 그녀는 그저 다윗의 사환들의 발 닦는 일이라도 감사하게 감당할 겸손한 마음입니다. 왕비에 어울리는 지혜와 인격입니다.

아비가일과 다윗 사이에는 길르압(삼하3:3)과 다니엘(대상3:1) 등 최소 두 명 이상의 아들이 있습니다.

그런데 다윗에게는 또 다른 아내가 있습니다. 이스르엘의 아히노암(나의 오빠는 유쾌하다)입니다.

그리고 그녀가 낳은 아들이 바로 다윗의 첫째인 암논입니다. 학자들은 아비가일이 낳은 길르압이 맏아들인데, 어려서 죽었을 것이라고 보는 학자들도 있습니다.

여하튼 다윗은 두 명의 유다 지파의 아내들로 말미암아 큰 부와 민족적 지지를 얻게 되었습니다.

그가 나중에 헤브론에서 유다를 다스릴 수 있었던 것도 바로 이렇게 지지기반을 얻었기 때문입니다.



안타까운 것을 다윗의 본처인 사울의 막내 딸 미갈은 아버지 사울에 의해 갈림에 사는 라이스의 아들 발디에게 시집 보내집니다. 이것은 다윗에 대한 증오심 때문이며, 결국 다윗은 왕가의 사위에서 쫓겨나게 된 것입니다. 아버지가 자신의 손으로 딸의 가정을 박살낸 것입니다.


다윗이 아비가일의 중재로 감정을 추스르고, 심판을 하나님께 맡겼을 때 모든 결과가 아름답게 마무리되었습니다. 의로운 재판관이신 하나님을 믿는 믿음이 없이는 이런 일은 불가능합니다. 다윗은 사울에 대한 심판을 하나님께 맡기듯, 나발에 대해서도 그렇게 할 수 있었고 하나님은 즉각적으로 다윗의 모욕을 갚아 주신 것입니다. 이제 다윗은 상위리더십과 하위 리더십에 대한 훈련이 어느 정도 완성 되었습니다. 마지막까지 하나님께서 그를 어떻게 다루실 지 얼마나 아름답게 만들어 가실지 기대가 됩니다. 우리 삶에도 의로운 재판관의 인도하심이 늘 넘치기를 기도합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