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30303 [새벽묵상] 악인의 계획을 좌절시키는 하나님 | God Frustrates the Plans of the Wicked (삼상/1Sam 18:17~30)



18:17 사울이 다윗에게 이르되 내 맏딸 메랍을 네게 아내로 주리니 오직 너는 나를 위하여 용기를 내어 여호와의 싸움을 싸우라 하니 이는 그가 생각하기를 내 손을 그에게 대지 않고 블레셋 사람들의 손을 그에게 대게 하리라 함이라

17 Saul said to David, “Here is my older daughter Merab. I will give her to you in marriage; only serve me bravely and fight the battles of the Lord.” For Saul said to himself, “I will not raise a hand against him. Let the Philistines do that!”

18:18 다윗이 사울에게 이르되 내가 누구며 이스라엘 중에 내 친속이나 내 아버지의 집이 무엇이기에 내가 왕의 사위가 되리이까 하였더니

18 But David said to Saul, “Who am I, and what is my family or my clan in Israel, that I should become the king’s son-in-law?”

18:19 사울의 딸 메랍을 다윗에게 줄 시기에 므홀랏 사람 아드리엘에게 아내로 주었더라

19 So when the time came for Merab, Saul’s daughter, to be given to David, she was given in marriage to Adriel of Meholah.

18:20 사울의 딸 미갈이 다윗을 사랑하매 어떤 사람이 사울에게 알린지라 사울이 그 일을 좋게 여겨

20 Now Saul’s daughter Michal was in love with David, and when they told Saul about it, he was pleased.

18:21 스스로 이르되 내가 딸을 그에게 주어서 그에게 올무가 되게 하고 블레셋 사람들의 손으로 그를 치게 하리라 하고 이에 사울이 다윗에게 이르되 네가 오늘 다시 내 사위가 되리라 하니라

21 “I will give her to him,” he thought, “so that she may be a snare to him and so that the hand of the Philistines may be against him.” So Saul said to David, “Now you have a second opportunity to become my son-in-law.”

18:22 사울이 그의 신하들에게 명령하되 너희는 다윗에게 비밀히 말하여 이르기를 보라 왕이 너를 기뻐하시고 모든 신하도 너를 사랑하나니 그런즉 네가 왕의 사위가 되는 것이 가하니라 하라

22 Then Saul ordered his attendants: “Speak to David privately and say, ‘Look, the king likes you, and his attendants all love you; now become his son-in-law.’”

18:23 사울의 신하들이 이 말을 다윗의 귀에 전하매 다윗이 이르되 왕의 사위 되는 것을 너희는 작은 일로 보느냐 나는 가난하고 천한 사람이라 한지라

23 They repeated these words to David. But David said, “Do you think it is a small matter to become the king’s son-in-law? I’m only a poor man and little known.”

18:24 사울의 신하들이 사울에게 말하여 이르되 다윗이 이러이러하게 말하더이다 하니

24 When Saul’s servants told him what David had said,

18:25 사울이 이르되 너희는 다윗에게 이같이 말하기를 왕이 아무 것도 원하지 아니하고 다만 왕의 원수의 보복으로 블레셋 사람들의 포피 백 개를 원하신다 하라 하였으니 이는 사울의 생각에 다윗을 블레셋 사람들의 손에 죽게 하리라 함이라

25 Saul replied, “Say to David, ‘The king wants no other price for the bride than a hundred Philistine foreskins, to take revenge on his enemies.’” Saul’s plan was to have David fall by the hands of the Philistines.

18:26 사울의 신하들이 이 말을 다윗에게 아뢰매 다윗이 왕의 사위 되는 것을 좋게 여기므로 결혼할 날이 차기 전에

26 When the attendants told David these things, he was pleased to become the king’s son-in-law. So before the allotted time elapsed,

18:27 다윗이 일어나서 그의 부하들과 함께 가서 블레셋 사람 이백 명을 죽이고 그들의 포피를 가져다가 수대로 왕께 드려 왕의 사위가 되고자 하니 사울이 그의 딸 미갈을 다윗에게 아내로 주었더라

27 David took his men with him and went out and killed two hundred Philistines and brought back their foreskins. They counted out the full number to the king so that David might become the king’s son-in-law. Then Saul gave him his daughter Michal in marriage.

18:28 여호와께서 다윗과 함께 계심을 사울이 보고 알았고 사울의 딸 미갈도 그를 사랑하므로

28 When Saul realized that the Lord was with David and that his daughter Michal loved David,

18:29 사울이 다윗을 더욱더욱 두려워하여 평생에 다윗의 대적이 되니라

29 Saul became still more afraid of him, and he remained his enemy the rest of his days.

18:30 블레셋 사람들의 방백들이 싸우러 나오면 그들이 나올 때마다 다윗이 사울의 모든 신하보다 더 지혜롭게 행하매 이에 그의 이름이 심히 귀하게 되니라

30 The Philistine commanders continued to go out to battle, and as often as they did, David met with more success than the rest of Saul’s officers, and his name became well known.


 

다윗의 아들 솔로몬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함정을 파는 자는 그것에 빠질 것이요 돌을 굴리는 자는 도리어 그것에 치이리라 (잠 26:27)

정직한 자를 악한 길로 유인하는 자는 스스로 자기 함정에 빠져도 성실한 자는 복을 받느니라 (잠 28:10)


아버지 다윗과 사울 사이에 있었던 일에 대해서 들었던 것일까요?

아니면 경험보다 앞서는 그의 선험적(先驗的) 지혜로 모든 것을 통찰했기 때문일까요?

무엇이든지 간에 솔로몬은 만고불변(萬古不變)의 진리에 대해서 우리에게 알려줍니다.

함정을 파는 자는 자기 파 놓은 함정에 자기가 빠집니다.



함정을 파는 사울 (17~21절)

사울은 다윗을 잡으려고 함정을 팝니다. 그 함정의 이름은 사울의 맏딸인 메랍입니다(17).

사울은 골리앗을 죽이는 자에게 자신의 딸을 주겠다고 이미 약속했었습니다(17:25).

하지만 그 약속은 바로 지켜지지 않은 것입니다. 당시 다윗의 나이가 아직 어려서 일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사울이 그냥 딸을 주기 싫어서 그런 것일 확률도 높습니다.

이제 다윗도 나이가 들었고, 더 이상 사울도 핑계할 수 없습니다.

사울은 차라리 이 기회를 이용하여 다윗을 블레셋 사람들에 손에 죽게 하려 합니다(17b).

고대 근동의 문화는 결혼하는 신랑이 신부의 집에 지참금을 주게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사울은 골리앗을 죽이는 자에게 자신의 딸을 주기로 공언했기 때문에, 사위 될 사람에게 더 이상 무엇인가를 요구할 수 없습니다. 그럼에도 사울은 자신을 위해 용기를 내어 여호와의 싸움을 하라고 함정을 판 것입니다.

그러나 겸손한 다윗은 자신은 왕의 사위가 될 자격이 없다며 이를 사양합니다.

아이러니 한 것은 사울이 사용한 이 비겁한 방법이 나중에 다윗이 밧세바를 빼앗기 위해 우리아를 죽이려고 사용한 방법과 동일하다는 사실입니다(삼하 11:4~17).



이것이 권력(죄)의 특징인 것 같습니다. 권력은 가만히 놔두면 저절로 부패하는 습성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권력을 가진 자는 끊임없이 의식적으로 경계하고, 타락하지 않으려고 노력해야 합니다.

의식적으로 노력한다는 것은 관계 법령을 만들거나 제도화하여 인간이 죄의 습성을 따라 나도 모르게 자연스럽게 범죄하지 않도록 막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시민단체나 감시기관이 필요하고, 재정과 같은 경우에는 정확한 절차가 필요한 것입니다.

다윗은 사울의 속도 모르고 겸손하게 사양하지만, 결국 사울의 명령에 따라 메랍과 결혼하기 위하여 블레셋과 전투를 한 것으로 보입니다.

사울의 딸 메랍을 다윗에게 줄 시기에(19)라는 표현이 그 증거입니다. 다윗은 블레셋과 계속 치열한 전투를 벌였고, 결혼하기로 한 기한이 되었지만 사울을 메랍을 다윗에게 주지 않았습니다.

변덕스러운 사울이 갑자기 메랍을 므홀랏 사람 아드리엘에게 아내로 준 것입니다.



아마도 그가 부자이고 많은 결혼 지참금을 주었기 때문에 사울의 마음이 갑자기 변한 것으로 보입니다.

사실 사울은 다윗을 자신의 사위를 맞을 생각이 없었습니다.

사울이 딸을 준다는 것은 그저 다윗이 블레셋과 싸우도록 하기 위한 미끼였을 뿐입니다.

그러던 어느 날 사울은 둘째 딸 미갈이 다윗을 사랑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는 이를 기뻐합니다(20).

또한 사울이 자신을 사위 삼으려 한다는 소식을 들은 다윗 역시 기뻐합니다(26). 하지만 동상이몽입니다.

사울은 미갈을 줄 생각이 전혀 없습니다. 그저 결혼을 핑계로 다윗을 제거하려는 생각 뿐입니다.


함정에 걸려든 다윗 (22~30절)

사울은 다윗을 다시 함정에 빠뜨리고자 계획합니다. 처음부터 다윗이 미갈과의 결혼을 기뻐한 것이 아닙니다. 왜냐하면 이미 지난 번에 수모를 겪었기 때문입니다. 그의 답변을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왕의 사위가 되는 것을 너희는 작은 일로 보느냐 나는 가난하고 천한 사람이라(23b)



아마도 다윗은 메랍과의 혼사에서 재물과 신분의 문제로 수모를 겪은 것으로 보입니다.

자신은 신부의 집안, 그러니까 사울에게 줄 지참금이 없고 신분 또한 에브라임이나 므낫세, 베냐민 지파와 같은 야곱이 사랑한 아내 라헬의 아들들 가문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사울은 그런 것들은 신경도 쓰지 말라고 말하며 치밀하게 자신의 계획을 빌드업 합니다.

사울은 그저 100명의 블레셋 사람들의 포피만 베어오면 된다고 말합니다. 왜냐하면 사울은 다윗이 100명의 블레셋 사람을 죽이기 전에, 다윗이 먼저 죽을 것이라고 확신하는 것입니다.

그는 역시 다윗과 미갈을 결혼시킬 생각이 없었던 것입니다.

동상이몽으로 결혼을 기뻐한 다윗은 부하들과 함께 가서 블레셋 사람 2백명의 포피를 베어 옵니다. 그런데 70인역LXX은 그 숫자를 100명으로 기록합니다. 그리고 다윗 역시 자신이 벤 포피를 100개라고 말합니다(삼하 3:14). 아마도 이것은 사본상의 문제이거나, 다윗이 자신이 벤 숫자를 말하기 보다, 사울이 요청했던 숫자를 말한 것으로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여하튼 사울의 계획은 수포로 돌아갔습니다. 이제 사울은 어쩔 수 없이 자신의 딸 미갈을 다윗의 아내로 주고, 다윗을 자신의 사위로 맞이하게 됩니다. 결국 사울은 자신이 판 함정에 자신이 빠진 셈입니다.

이제 다윗을 죽이면 자신의 딸을 과부로 만드는 것입니다.

그의 계획은 철저히 좌절되었고, 다윗은 여전히 승승장구합니다.

사울이 볼 때도 여호와께서 다윗과 함께 하시고, 자신의 딸 미갈은 물론 요나단과 모든 백성들이 블레셋에 대항하여 지혜롭게 싸우는 다윗을 사랑합니다. 이제 다윗을 두려워하는 자는 사울과 적군인 블레셋 밖에는 없습니다. 이처럼 주님이 함께 하시어, 지혜를 가지게 된 자는 정말 복이 있습니다(잠 3:18). 그래서 다윗은 다음과 같이 노래했던 것입니다. 현대인의 성경인 다음과 같이 번역합니다.

우리를 보호하시고, 우리의 대적들의 계획을 좌절 시키시는 우리 하나님을 찬양합시다.


여호와는 나그네를 보호하시고 고아와 과부를 돌보시지만 악인의 계획은 좌절시키신다 (시 146:9)


1件のコメント


Yeong Chai
Yeong Chai
2023年3月03日

다윗을 죽이려는 사울, 사울을 죽일 수 있는 기회들이 있어도 죽이지 않고 하나님에게 맡기며 40년을 기다리는 다윗. 다윗 처럼 하나님을 두려워하며 그에게 의지하고 (주님보다 앞서지 않고) 모든 것을 주님에게 맡기고 살아가는 믿음의 소유자가 되기를 소원합니다.

잠언 16:9 사람이 마음으로 자기의 길을 계획할지라도 그 걸음을 인도하시는 자는 여호와시니라.

いいね!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