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30126 [새벽묵상] 명문가의 몰락 | The Downfall of a Noble Family (삼상/1Sam 2:22~36)



2:22 엘리가 매우 늙었더니 그의 아들들이 온 이스라엘에게 행한 모든 일과 회막 문에서 수종 드는 여인들과 동침하였음을 듣고

22 Now Eli, who was very old, heard about everything his sons were doing to all Israel and how they slept with the women who served at the entrance to the tent of meeting.

2:23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어찌하여 이런 일을 하느냐 내가 너희의 악행을 이 모든 백성에게서 듣노라

23 So he said to them, “Why do you do such things? I hear from all the people about these wicked deeds of yours.

2:24 내 아들들아 그리하지 말라 내게 들리는 소문이 좋지 아니하니라 너희가 여호와의 백성으로 범죄하게 하는도다

24 No, my sons; the report I hear spreading among the Lord’s people is not good.

2:25 사람이 사람에게 범죄하면 하나님이 심판하시려니와 만일 사람이 여호와께 범죄하면 누가 그를 위하여 간구하겠느냐 하되 그들이 자기 아버지의 말을 듣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여호와께서 그들을 죽이기로 뜻하셨음이더라

25 If one person sins against another, God may mediate for the offender; but if anyone sins against the Lord, who will intercede for them?” His sons, however, did not listen to their father’s rebuke, for it was the Lord’s will to put them to death.

2:26 아이 사무엘이 점점 자라매 여호와와 사람들에게 은총을 더욱 받더라

26 And the boy Samuel continued to grow in stature and in favor with the Lord and with people.

2:27 하나님의 사람이 엘리에게 와서 그에게 이르되 여호와의 말씀에 너희 조상의 집이 애굽에서 바로의 집에 속하였을 때에 내가 그들에게 나타나지 아니하였느냐

27 Now a man of God came to Eli and said to him, “This is what the Lord says: ‘Did I not clearly reveal myself to your ancestor’s family when they were in Egypt under Pharaoh?

2:28 이스라엘 모든 지파 중에서 내가 그를 택하여 내 제사장으로 삼아 그가 내 제단에 올라 분향하며 내 앞에서 에봇을 입게 하지 아니하였느냐 이스라엘 자손이 드리는 모든 화제를 내가 네 조상의 집에 주지 아니하였느냐

28 I chose your ancestor out of all the tribes of Israel to be my priest, to go up to my altar, to burn incense, and to wear an ephod in my presence. I also gave your ancestor’s family all the food offerings presented by the Israelites.

2:29 너희는 어찌하여 내가 내 처소에서 명령한 내 제물과 예물을 밟으며 네 아들들을 나보다 더 중히 여겨 내 백성 이스라엘이 드리는 가장 좋은 것으로 너희들을 살지게 하느냐

29 Why do you scorn my sacrifice and offering that I prescribed for my dwelling? Why do you honor your sons more than me by fattening yourselves on the choice parts of every offering made by my people Israel?’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30 “Therefore the Lord, the God of Israel, declares: ‘I promised that members of your family would minister before me forever.’ But now the Lord declares: ‘Far be it from me! Those who honor me I will honor, but those who despise me will be disdained.

2:31 보라 내가 네 팔과 네 조상의 집 팔을 끊어 네 집에 노인이 하나도 없게 하는 날이 이를지라

31 The time is coming when I will cut short your strength and the strength of your priestly house, so that no one in it will reach old age,

2:32 이스라엘에게 모든 복을 내리는 중에 너는 내 처소의 환난을 볼 것이요 네 집에 영원토록 노인이 없을 것이며

32 and you will see distress in my dwelling. Although good will be done to Israel, no one in your family line will ever reach old age.

2:33 내 제단에서 내가 끊어버리지 아니할 네 사람이 네 눈을 쇠잔하게 하고 네 마음을 슬프게 할 것이요 네 집에서 출산되는 모든 자가 젊어서 죽으리라

33 Every one of you that I do not cut off from serving at my altar I will spare only to destroy your sight and sap your strength, and all your descendants will die in the prime of life.

2:34 네 두 아들 홉니와 비느하스가 한 날에 죽으리니 그 둘이 당할 그 일이 네게 표징이 되리라

34 “‘And what happens to your two sons, Hophni and Phinehas, will be a sign to you—they will both die on the same day.

2:35 내가 나를 위하여 충실한 제사장을 일으키리니 그 사람은 내 마음, 내 뜻대로 행할 것이라 내가 그를 위하여 견고한 집을 세우리니 그가 나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 앞에서 영구히 행하리라

35 I will raise up for myself a faithful priest, who will do according to what is in my heart and mind. I will firmly establish his priestly house, and they will minister before my anointed one always.

2:36 그리고 네 집에 남은 사람이 각기 와서 은 한 조각과 떡 한 덩이를 위하여 그에게 엎드려 이르되 청하노니 내게 제사장의 직분 하나를 맡겨 내게 떡 조각을 먹게 하소서 하리라 하셨다 하니라

36 Then everyone left in your family line will come and bow down before him for a piece of silver and a loaf of bread and plead, “Appoint me to some priestly office so I can have food to eat.”’”


 

레위 지파는 모세로부터 하나님의 제사와 성막을 책임지는 영광스러운 일을 위임 받았습니다.

레위 지파 출신인 아므람요게벳은 고된 애굽 생활 중에도 미리암아론, 모세를 낳았고 제사장의 직무는 오직 아론의 가문에만 허락됩니다.

아론은 나답과 아비후, 엘르아살, 이다말 네 명의 아들이 있었습니다(민 3:2).

하지만 나답과 아비후는 시내 광야에서 여호와 앞에 다른 불을 드리다가 여호와 앞에서 죽어 자식이 없었고, 엘르아살과 이다말이 그의 아버지 아론 앞에서 제사장의 직분을 행하였습니다(민 3:4).



결국 제사장 직분은 엘르아살이다말 두 아들의 자손에게 이어집니다.

엘르아살이 대제사장이 되면서 자연스럽게 엘르아살 계열의 제사장이 이어졌습니다.

그런데 사사시대를 거치면서 제사장직이 아론의 넷째 아들인 이다말 계열로 옮겨지게 됩니다.

엘리는 바로 이다말 계열의 제사장입니다. 엘리의 두 아들 홉니와 비느하스가 죽지만, 비느하스의 아들인 아히둡과 그의 아들 아히멜렉,그의 아들 아비아달로 제사장 직분이 차례대로 이어집니다.

하지만 다윗은 아비아달과 함께 엘르아살 계열인 사독을 제사장으로 세웁니다.

그리고 다윗을 이어 즉위한 솔로몬이 아비아달을 반역죄로 추방하면서 사독만이 제사장직을 감당합니다.

이러한 전통이 신약시대까지 이어져 사독 계열의 제사장 가문인 사두개인들이 탄생합니다.



엘리 아들들의 또 다른 악행 (22~26절)

엘리가 매우 늙었습니다. 그의 나이는 98세입니다(4:15). 육체의 나이가 드는 것은 너무도 자연스러운 것인데, 그와 더불어 영성이 무너지는 것은 불행한 일입니다. 엘리가 그랬습니다. 그의 지도력은 더 이상 불량한 아들들에게 통하지 않았습니다. 사실 이미 오래전부터 시작된 일일 것입니다.

엘리의 불량자 아들들은 제사의 제도를 파괴하는 신성모독의 죄와 더불어 새로운 죄목을 그들의 삶에 추가 했습니다. 그것은 성막에 수종 드는 여인들과 잠자리를 하는 간음죄입니다(22b).

연로한 아버지는 너무 안타까운 마음에 두 아들을 교육합니다(24~25).

엘리는 내 아들들아 그리하지 말라고 말하며, 그들의 죄악은 그들만의 죄가 아닌 백성들로 하여금 잘못된 본을 보고 따르게 하는 죄라고 말합니다. 또한 사람이 사람에게 죄를 범하면 하나님이 심판하시지만, 하나님께 범죄하면 중재할 존재도 없다는 영적인 진리를 알려 줍니다.

너무도 옳은 말이지만, 그의 충고는 힘이 없습니다. 하나님이 이미 그들을 죽이기로 작정 하셨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이 엘리의 두 아들들이 회개하지 못하게 막는다는 의미가 아닙니다.

그저 내버려 둔다는 의미이고, 이미 하나님의 심판이 시작되었다는 의미입니다.

신학적 표현으로 신적유기입니다.

엘리와 두 아들 이야기는 목회적으로 굉장히 도전이 됩니다.

목회는 그저 목사의 인격만을 수양하는 것이 목적이 아닙니다. 만일 사람들이 잘못된 길을 가고 있다면 반드시 그것을 알려줄 뿐 아니라, 그 길을 옳은 길로 지도해야 할 사명이 있는 것이 목회입니다.

하지만 현대 성도들은 결코 옳은 소리, 성경적 교훈을 듣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아니 현대인들이 아니라 저를 포함한 모든 죄성을 가진 인간이 그렇습니다.

엘리 제사장은 선한 아버지, 오래 참는 아버지라고 칭찬을 들었는지는 모르겠지만, 덕분에 온 가문과 아들, 본인까지도 하나님의 저주를 받게 됩니다.



엘리가문의 저주 (27~36절)

하루는 하나님의 사람(이쉬 엘로힘), 곧 선지자가 찾아와 하나님의 신탁을 전합니다.

엘리 제사장의 가문은 하나님의 축복 중 축복을 받은 가문인데, 그 직무를 제대로 감당하지 못하여 이제는 저주받은 가문이 됩니다. 그들의 죄목은 29절에 잘 나와 있습니다.

하나님 앞에 드리는 제물과 예물, 예배를 망친 죄입니다.

그리고 자신의 아들들을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여 따끔하게 혼내고 지도하지 못한 죄입니다.

또한 하나님께 드리는 가장 좋은 것을 도둑질하여 자신들을 살지게 한 죄입니다.

홉니와 비느하스는 하나님의 제사 제도를 파괴했고, 엘리는 그러한 아들들을 방치 했습니다.

예수님은 부모나 자녀를 나보다 더 사랑하는 자는 내게 합당하지 않다(마 10:37)고 말씀 하셨습니다.



이것은 우상숭배의 죄악입니다. 또한 하나님의 것으로 자신들을 살지게 한 탐욕의 죄악입니다.

실제로 사무엘서 저자는 엘리 제사장이 비대했다(4:18)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그들에게 주신 축복의 직분을 옮기겠다고 말씀 하십니다(30). 하나님의 저주대로 몇 대가 지나지 않아 그들의 제사장직은 다시 엘르아살 계열인 사독에게로 돌아갑니다. 그리고 엘리 가문의 후손들은 근근이 버티며, 제사장에게 일자리를 달라고 구걸해야 할 입장이 될 것입니다(36).

엘리 가문에는 영광과 권세가 사라지고, 단명하여 노인들이 없을 것입니다(31~32).

불량자인 두 아들 홉니와 비느하스가 같은 날 죽는 것은 이 모든 저주의 신호탄이 될 것입니다(34).

그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하나님의 저주는 그들 가문에 현실이 됩니다.



반면에 사무엘은 하나님과 사람들 앞에서 은총을 받습니다(26). 이러한 표현은 어린 예수에게도 사용된 표현입니다(눅 2:52). 하나님은 이제 하나님을 위한 충실한 제사장을 세우실 것입니다. 그리고 이 약속은 사무엘과 사독을 통하여 이루어집니다. 그들은 기름부음 받은 왕들 앞에서 충성을 다 할 것입니다. 하지만 왕에게 충실한 제사장의 원형은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히브리서는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그러므로 우리에게 큰 대제사장이 계시니 승천하신 이 곧 하나님의 아들 예수시라 (히 4:14)


예수님은 우리의 왕이시며, 선지자이고, 우리를 위해 간구하시는 대제사장이십니다. 이것을 그리스도의 3중직이라고 말합니다. 그리고 왕이신 하나님은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이 거룩한 직분을 우리에게 주셨습니다. 이 놀라운 축복을 어떻게 사용해야 할까요? 어리석은 엘리와 불량한 아들들처럼 축복을 짓밟아서는 안 됩니다. 사무엘처럼 맡기신 아름다운 직분을 잘 감당하는 우리가 되기를 바랍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