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21003 [새벽묵상] 집을 세우시는 하나님 | God Builds Your Household (창/Gen 30:25~43)



30:25 라헬이 요셉을 낳았을 때에 야곱이 라반에게 이르되 나를 보내어 내 고향 나의 땅으로 가게 하시되

25 After Rachel gave birth to Joseph, Jacob said to Laban, “Send me on my way so I can go back to my own homeland.

30:26 내가 외삼촌에게서 일하고 얻은 처자를 내게 주시어 나로 가게 하소서 내가 외삼촌에게 한 일은 외삼촌이 아시나이다

26 Give me my wives and children, for whom I have served you, and I will be on my way. You know how much work I’ve done for you.”

30:27 라반이 그에게 이르되 여호와께서 너로 말미암아 내게 복 주신 줄을 내가 깨달았노니 네가 나를 사랑스럽게 여기거든 그대로 있으라

27 But Laban said to him, “If I have found favor in your eyes, please stay. I have learned by divination that the Lord has blessed me because of you.”

30:28 또 이르되 네 품삯을 정하라 내가 그것을 주리라

28 He added, “Name your wages, and I will pay them.”

30:29 야곱이 그에게 이르되 내가 어떻게 외삼촌을 섬겼는지, 어떻게 외삼촌의 가축을 쳤는지 외삼촌이 아시나이다

29 Jacob said to him, “You know how I have worked for you and how your livestock has fared under my care.

30:30 내가 오기 전에는 외삼촌의 소유가 적더니 번성하여 떼를 이루었으니 내 발이 이르는 곳마다 여호와께서 외삼촌에게 복을 주셨나이다 그러나 나는 언제나 내 집을 세우리이까

30 The little you had before I came has increased greatly, and the Lord has blessed you wherever I have been. But now, when may I do something for my own household?”

30:31 라반이 이르되 내가 무엇으로 네게 주랴 야곱이 이르되 외삼촌께서 내게 아무 것도 주시지 않아도 나를 위하여 이 일을 행하시면 내가 다시 외삼촌의 양 떼를 먹이고 지키리이다

31 “What shall I give you?” he asked.

“Don’t give me anything,” Jacob replied. “But if you will do this one thing for me, I will go on tending your flocks and watching over them:

30:32 오늘 내가 외삼촌의 양 떼에 두루 다니며 그 양 중에 아롱진 것과 점 있는 것과 검은 것을 가려내며 또 염소 중에 점 있는 것과 아롱진 것을 가려내리니 이같은 것이 내 품삯이 되리이다

32 Let me go through all your flocks today and remove from them every speckled or spotted sheep, every dark-colored lamb and every spotted or speckled goat. They will be my wages.

30:33 후일에 외삼촌께서 오셔서 내 품삯을 조사하실 때에 나의 공의가 내 대답이 되리이다 내게 혹시 염소 중 아롱지지 아니한 것이나 점이 없는 것이나 양 중에 검지 아니한 것이 있거든 다 도둑질한 것으로 인정하소서

33 And my honesty will testify for me in the future, whenever you check on the wages you have paid me. Any goat in my possession that is not speckled or spotted, or any lamb that is not dark-colored, will be considered stolen.”

30:34 라반이 이르되 내가 네 말대로 하리라 하고

34 “Agreed,” said Laban. “Let it be as you have said.”

30:35 그 날에 그가 숫염소 중 얼룩무늬 있는 것과 점 있는 것을 가리고 암염소 중 흰 바탕에 아롱진 것과 점 있는 것을 가리고 양 중의 검은 것들을 가려 자기 아들들의 손에 맡기고

35 That same day he removed all the male goats that were streaked or spotted, and all the speckled or spotted female goats (all that had white on them) and all the dark-colored lambs, and he placed them in the care of his sons.

30:36 자기와 야곱의 사이를 사흘 길이 뜨게 하였고 야곱은 라반의 남은 양 떼를 치니라

36 Then he put a three-day journey between himself and Jacob, while Jacob continued to tend the rest of Laban’s flocks.

30:37 야곱이 버드나무와 살구나무와 신풍나무의 푸른 가지를 가져다가 그것들의 껍질을 벗겨 흰 무늬를 내고

37 Jacob, however, took fresh-cut branches from poplar, almond and plane trees and made white stripes on them by peeling the bark and exposing the white inner wood of the branches.

30:38 그 껍질 벗긴 가지를 양 떼가 와서 먹는 개천의 물 구유에 세워 양 떼를 향하게 하매 그 떼가 물을 먹으러 올 때에 새끼를 배니

38 Then he placed the peeled branches in all the watering troughs, so that they would be directly in front of the flocks when they came to drink. When the flocks were in heat and came to drink,

30:39 가지 앞에서 새끼를 배므로 얼룩얼룩한 것과 점이 있고 아롱진 것을 낳은지라

39 they mated in front of the branches. And they bore young that were streaked or speckled or spotted.

30:40 야곱이 새끼 양을 구분하고 그 얼룩무늬와 검은 빛 있는 것을 라반의 양과 서로 마주보게 하며 자기 양을 따로 두어 라반의 양과 섞이지 않게 하며

40 Jacob set apart the young of the flock by themselves, but made the rest face the streaked and dark-colored animals that belonged to Laban. Thus he made separate flocks for himself and did not put them with Laban’s animals.

30:41 튼튼한 양이 새끼 밸 때에는 야곱이 개천에다가 양 떼의 눈 앞에 그 가지를 두어 양이 그 가지 곁에서 새끼를 배게 하고

41 Whenever the stronger females were in heat, Jacob would place the branches in the troughs in front of the animals so they would mate near the branches,

30:42 약한 양이면 그 가지를 두지 아니하니 그렇게 함으로 약한 것은 라반의 것이 되고 튼튼한 것은 야곱의 것이 된지라

42 but if the animals were weak, he would not place them there. So the weak animals went to Laban and the strong ones to Jacob.

30:43 이에 그 사람이 매우 번창하여 양 떼와 노비와 낙타와 나귀가 많았더라

43 In this way the man grew exceedingly prosperous and came to own large flocks, and female and male servants, and camels and donkeys.


 

시편 90편 10절의 하반절에는 신속히 가니 우리가 날아가나이다 라는 말씀이 있습니다.

세월이 신속히 간다는 뜻입니다. 세월이 빠릅니다. 그리고 인생은 쏜 살처럼 날아간다는 말입니다.

시편 90편은 모든 시 가운데에서도 가장 위대한 시 중의 하나인데, 모세의 기도 혹은 모세의 인생시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 제목은 하나님의 영원성과 인간성의 순간성입니다.

그러므로 인생은 하나님 앞에서 겸손하며 일희일비 할 것이 아니라 우리 삶 속에 펼치시는 하나님의 역사를 따라야 합니다. 때론 좋은 일도 슬픈 일도 있습니다. 이것이 우리의 삶입니다.



자신의 “꾀”로 살려는 야곱

야곱은 라헬에게서 요셉을 낳고서 이제 고향으로 돌아갈 생각을 합니다.

디나를 포함하여 12명의 자녀를 얻은 야곱은 하나님이 약속(창 28:14)하신 자녀의 축복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아직 재물의 축복, 땅의 축복은 받지 못했습니다.

26절을 볼 때 라반은 여전히 야곱과 그의 딸들과 손자들에게 군주로 군림하면서, 물질로 야곱을 컨트롤하고 있습니다. 야곱이 누구입니까? 당하고만 있을 사람이 아닙니다.

중요한 일군을 잃을 위기에 놓은 라반은 다급하게 야곱을 붙잡습니다. 물론 그의 제안은 거짓입니다.

야곱은 다만 거래에서 유리한 위치를 잡기 위한 계산된 발언을 합니다(29).

라반이 거부가 된 것은 야곱과 그와 함께하신 하나님 덕분이라는 사실에 상호 동의합니다(30).

야곱은 라반에게 언제 자신은 내 집을 세우겠냐? 반문합니다.

내 집을 세운다는 것은 독립된 가문으로서 물질과 자녀를 양육할 수 있는 것을 의미합니다.

라반은 다급하게 내가 무엇을 주랴? 질문합니다만, 물론 안 줄 생각입니다.

이것을 아는 야곱은 아무것도 안 줘도 되고, 한가지 부탁만 들어 달라(31)고 합니다.

그것은 단 하나, 라반의 양, 염소 중에서 점박이, 검은색, 무늬 있는 것을 가려내서 삼일 길을 떨어지게 하고(36) 나머지 흰 것들을 야곱이 기르는 것입니다.

그리고는 낳는 새끼 중에 점박이, 무늬 있는 것, 검은 것 양이나 염소는 야곱의 것이 되는 것입니다.



핑켈스타인과 같은 학자들에 의하면 보통 당시의 목자들은 1/5(20%)의 동물을 임금으로 받았다고 합니다. 그러니 계산 빠른 라반은 속으로 소리를 지르고 싶었을 것입니다.

라반은 재빠른 조치(36)를 취합니다. 이제 야곱에게 남은 양, 염소는 모두 흰 색입니다.

무슨 생각으로 야곱은 이렇게 하는 것일까요? 이래 가지고 야곱은 자신의 집을 세울 수 있을까요?

야곱의 수고가 완전히 헛되게 생겼습니다.

그에게는 비장의 무기가 있었습니다. 그것은 흰둥이들끼리 교미를 해도 얼룩이가 나온다는 것을 오랜 목자의 경험을 통해서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야곱은 그 원인을 교미 시에 그들이 보는 것에서 영향을 받아 얼룩이들이 나온다고 생각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그래서 튼튼한 양이 교미할 때는 나무의 얼룩 무늬를 보여 준 것입니다(41). 약한 양들이 오면 가려내어 튼튼한 짐승의 새끼만 자기의 것으로 만들려는 계획입니다. 그런데 정말 그렇게 될까요?

임신했을 때 좋은 것 먹고, 좋은 것 봐야 하는 것이 맞지만, 검은 것을 보거나 먹는다고 검은 아기가 나오는 것은 아닙니다. 야곱의 생각대로라면 짜장면을 많이 먹으면 검은 아기가 나오는 것입니다.

완전 폭망입니다. 야곱은 이제 고생은 고생대로 하고 계속 빈털터리 인생이 될 것이 불 보듯 뻔합니다.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힘”으로 사는 야곱

완전히 망하는 것이 정상인데, 성경은 이에 그 사람이 매우 번창하여(43)라고 기록합니다.

이러한 부분은 생물학자, 유전공학자들이 읽으면, 아마 이래서 성경을 못 믿는다고 할 것입니다.

그런데 나는 이런 부분 때문에 더욱 하나님을 믿을 수밖에 없습니다.

야곱은 당연히 멘델의 법칙을 몰랐을 것입니다.

멘델이 완두콩을 7년간 실험하여 1865-66년 발표한 우열의 원리분리의 법칙(1/4의 열성), 독립의 법칙으로 구성된 유전학적 법칙에 의하면 야곱의 양과 염소는 외부의 환경에 의한 것이 아니라 이미 DNA 가운데 우성과 열성인자가 있어서 조합하는 경우의 따라 얼룩이가 나왔던 것입니다.

이미 흰색 양, 염소 가운데 얼룩이 유전자를 가지고 있는 것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입니다.

실제로 알비노(백생증)들이 있습니다. 영국 흑인 부부(프랜새스 취반구, 아를레트) 사이 백인 아이(다니엘)가 태어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런 유전학적인 비밀을 전혀 모르는 야곱이 말도 안 되는 자신의 꾀를 부렸지만, 성공할 수 있었던 비결이 무엇일까요? 자신의 꾀로 자신의 집을 세워보겠다고 호기롭게 도전한 야곱이 짜장면 먹으면 검은 아기를 낳는다는 말도 안 되는 방법으로 거부가 될 수 있었던 비결 말입니다.



그것은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힘이 그를 도운 것입니다.

야곱은 전혀 모르고, 잘못 생각했지만 하나님은 그를 마침내 거부로 만드셨습니다.

멘델은 유전자 속에 숨겨진 비밀을 찾아 냈을 뿐이고 과학자들은 그것을 배웠을 뿐입니다.

멘델의 유전 법칙을 만드신 하나님께서 그의 집을 세우신 것입니다.

그래서 시편 기자는 다음과 같이 노래한 것입니다.


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아니하시면 세우는 자의 수고가 헛되며

여호와께서 성을 지키지 아니하시면 파수꾼의 깨어 있음이 헛되도다 (시 127:1)


야곱을 가만히 보십시오. 엄청난 분란과 다툼 가운데… 결국 12명의 자녀를 얻었습니다.

삼촌, 장인과의 수 싸움 가운데 말도 안 되는 방법을 사용했지만, 결국 그는 재물도 얻었습니다.

자신의 방법과 잔꾀를 사용하여 어떻게든지 살려고 바둥바둥 거리는 야곱의 모습이 안쓰럽고 애처롭습니다.

이런 야곱의 모습에 비해서 전지전능하신 하나님은 조용히 당신의 약속을 당신의 때에 이루십니다.

자손의 축복, 재물의 축복을 주신 하나님이 이제 그에게 땅의 축복도 주실 것입니다.

야곱의 집은 그가 세운 것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선한 능력이 그의 집을 세우신 것입니다.

야곱과 같은 우리 인생, 보이지 않는 선하신 능력으로 지금까지 우리를 이끌어 주셨고, 또한 앞으로도 이끌어 가실 것입니다. 우리의 꾀가 아니라, 우리를 신실하게 인도하시는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힘이 우리의 집도 세우실 것입니다.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