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10907 [새벽묵상] 엔 학고레 '부르짖는 자의 샘' 의 은혜 | The Grace of En Hakkore (삿/Jdg 15:14~20)



15:14 삼손이 레히에 이르매 블레셋 사람들이 그에게로 마주 나가며 소리 지를 때 여호와의 영이 삼손에게 갑자기 임하시매 그의 팔 위의 밧줄이 불탄 삼과 같이 그의 결박되었던 손에서 떨어진지라

15:15 삼손이 나귀의 새 턱뼈를 보고 손을 내밀어 집어들고 그것으로 천 명을 죽이고

15:16 이르되 나귀의 턱뼈로 한 더미, 두 더미를 쌓았음이여 나귀의 턱뼈로 내가 천 명을 죽였도다 하니라

15:17 그가 말을 마치고 턱뼈를 자기 손에서 내던지고 그 곳을 라맛레히라 이름하였더라

15:18 삼손이 심히 목이 말라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주께서 종의 손을 통하여 이 큰 구원을 베푸셨사오나 내가 이제 목말라 죽어서 할례 받지 못한 자들의 손에 떨어지겠나이다 하니

15:19 하나님이 레히에서 한 우묵한 곳을 터뜨리시니 거기서 물이 솟아나오는지라 삼손이 그것을 마시고 정신이 회복되어 소생하니 그러므로 그 샘 이름을 엔학고레라 불렀으며 그 샘이 오늘까지 레히에 있더라

15:20 블레셋 사람의 때에 삼손이 이스라엘의 사사로 이십 년 동안 지냈더라



삼손은 장성하여 딤나에 있는 블레셋 여인을 보고 그녀와 결혼을 하고자 합니다.

경건한 사람인 삼손의 부모는 할례를 행하지 않은 블레셋 사람과의 결혼을 반대하지만, 삼손은 자기 마음에 좋은 대로 합니다. 결혼식 전에 총각파티를 하는 가운데 블레셋 사람들에게 수수께끼를 냅니다. 삼손은 얼마 전에 딤나로 오던 중에 죽였던 사자의 몸에 벌들이 집을 짓고 꿀을 모은 것을 손으로 떠서 먹은 일이 있었습니다. 삼손만이 경험적으로 아는 먹는 자에게서 먹는 것이 나오고 강한 자에게서 단 것이 나왔느니라(14:14) 라는 수수께끼는 블레셋 사람들이 맞출 수 없는 문제였지만, 그들은 삼손의 아내를 협박하여 정답을 알아냅니다.

그러자 삼손은 아스글론에서 사람 삼십 명을 죽이고 약탈하여 그들에게 내기했던 옷을 주고는 자신의 부모의 집으로 돌아갑니다. 삼손의 장인은 삼손의 아내를 삼손의 친구에게 시집 보냅니다. 돈 때문입니다. 얼마 후에 자신의 아내를 찾으러 온 삼손은 이 사실을 알고는 여우 300마리를 잡아 두 마리씩 꼬리를 묶고는, 꼬리에 횃불을 달아 블레셋 사람들의 밭과 포도원, 감람나무를 불태워 버립니다.



블레셋 사람들은 삼손의 장인이 그의 아내를 다른 사람에게 주었기 때문에 이런 일이 벌어진 것을 알고는 삼손의 장인과 그의 아내를 불태워 살해합니다. 이에 삼손은 복수심에 불타 닥치는 대로 블레셋 사람을 죽이고는 에담 바위 틈에 숨습니다.

블레셋 사람들은 삼손에게 다시 복수하려고 유다 레히로 쳐들어옵니다. 유다 사람들은 자초지정을 묻고는, 삼 천명이 삼손을 찾아와 결박하여 블레셋 사람들에게 그를 넘깁니다. 묶여서 자신들에게 오는 삼손을 보고는 블레셋 사람들이 소리를 치며 그를 죽이려 달려들 때에, 하나님의 영이 강력하게 삼손에게 임하고, 삼손은 묶인 밧줄을 끊고는 나귀 턱뼈로 블레셋 사람 천명을 죽입니다. 하지만 너무 탈진한 나머지 죽을 위기에 몰렸을 때, 하나님은 그의 기도를 듣고 샘을 터뜨려 삼손을 구원하십니다.


총체적 난국

이것이 사사기 14~15장의 스토리입니다. 너무 재미있는 이야기라서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그런 장면들입니다. 하지만 이 스토리에는 사사기 시대의 사람들이 얼마나 하나님 보시기에 타락한 상태인지를 알 수 있습니다.

첫째로 지도자의 상태입니다.

14:1~3 삼손은 나면서부터 나실인으로서 절대 이방 결혼을 해서는 안 되는 사람입니다. 하지만 그는 서슴지 않고 블레셋 여인을 결혼 상대로 고릅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삼손이 자신의 눈의 보기에 좋은 대로 선택했다(14:3)는 사실입니다. 원문의 이 표현은 결국 사사기의 핵심적인 시대정신입니다. 그 때에는 이스라엘에 왕이 없었으므로 사람마다 자기 소견에 옳은 대로 행하였더라(삿 17:6) 사사인 삼손조차도 자기 눈에 보기 좋은 대로 행했던 것입니다.



14:8~9 삼손은 나실인으로서 시체나 동물의 사체를 만져서는 안 되는 사람이지만, 사자의 시체에서 꿀을 떠서 먹을 뿐 아니라 자신의 부모에게까지 가져다 드려, 부모까지도 부정하게 합니다.

14:10 삼손은 독주나 포도주를 마셔서는 안 되는 사람이지만, 총각파티를 벌입니다.

여기서 사용된 잔치라는 단어는 술이 포함된 잔치입니다.

결국 그는 술에 취해서 객기로 수수께끼를 내고, 자신의 아내와 장인이 살해되는 사건을 겪게 됩니다.

14:19 블레셋 사람들이 자신의 아내를 협박하여 정답을 맞추자, 화가 난 삼손은 블레셋 사람을 살해하고 약탈합니다. 일반 백성 보다 나을 것이 없는 지도자의 모습입니다.

둘째로 백성들의 상태 역시 좋지 않습니다.

그들은 삼손에게 블레셋 사람을 공격한 것에 대해서 블레셋 사람들이 우리를 다스리는 줄을 알지 못하느냐(15:11b) 고 말하며 책망합니다.



자신들이 정복하고 다스려야 할 블레셋 사람들이 자신들을 압제하는 것을 너무도 당연하게 여깁니다. 이것은 사탄을 이기고 성령의 지배를 받아야 하는 성도가, 오히려 사탄(세상)의 지배를 받으며 그것을 너무도 당연시 여기는 것과 같습니다.

셋째로 주변인들의 상태입니다.

블레셋 사람들은 삼손의 아내를 협박(14:15)했고, 삼손의 장인과 아내를 살해(15:6)하는 것을 전혀 개의치 않습니다. 그리고 자신들의 행동은 돌아보지 않으며, 오직 삼손에게 복수하려고만 합니다.

유다의 지도자, 백성, 그리고 이방인, 그 누구 하나 온전한 사람이 없습니다. 모두가 죄인입니다.


놀라운 은혜

모든 인간의 죄악이 넘치는 가운데, 사사기에는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가 그 밑에 흐르고 있습니다.



14:4 이 일이 여호와께로부터 나온 것인 줄을 알지 못하였더라 삼손이 블레셋 여인과 결혼 하려는 것이 하나님으로부터 비롯된 것임을 그 부모가 몰랐다는 기록입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은 이방여인과의 결혼을 허락하시는 분인가요? 아닙니다. 이것은 비록 인간이 자신의 고집대로 범죄하고, 실수해도 하나님은 그것을 하나님의 계획과 뜻을 이루는데 사용하신다는 하나님의 섭리에 대한 표현인 것입니다.

하나님의 섭리야말로 우리 죄인인 인생들이 존재하며 살아갈 수 있는 은혜입니다. 죄인인 인생은 예수를 십자가에 죽이는 죄를 저질렀지만, 하나님은 그 일을 통하여 인류를 구원하도록 섭리하신 것입니다.


14:6, 19; 15:14 여호와의 영이 삼손에게 임하시매 신기하게도 하나님은 이토록 죄를 범하는 삼손을 떠나시지 않습니다. 그가 지킨 말씀은 머리카락을 자르지 않은 것 밖에는 없습니다.

그럼에도 하나님은 삼손에게 놀라운 힘의 원천이 되시어, 그를 떠나지 않는 은혜를 주십니다.

15:19 엔 학고레 הקורא עין 의 은혜 삼손은 나귀 턱뼈로 블레셋 사람 1000명을 죽이고는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 것이 아니라 자신을 찬양(16)합니다. 그리고는 그의 인생 중 처음으로 목 말라 죽겠으니 살려 달라고 하나님께 기도합니다. 그러자 하나님은 샘을 터뜨려 그를 구원하십니다.



엔 학고레부르짖는 자의 샘 이라는 의미입니다.

죄가 있어도 믿음으로 부르짖는 자를 구원 하시는 하나님! 삼손은 다름 아닌 내 자신의 모습입니다.

예수님은 다음과 같이 말씀 하셨습니다. 누구든지 목마르거든 내게로 와서 마시라(요 7:37)

사도 베드로는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받으리라(행 2:21) 라고 외쳤습니다.

목 말라 죽을 수 밖에 없는 죄악 가득한 인생이지만, 예수의 이름을 부르는 자에게는 해갈의 구원을 허락하시는 하나님이십니다. 이것이 엔 학고레의 은혜입니다!

부끄러운 삶이지만, 기도의 자리로 나가야 합니다.

하나님은 부르짖는 자에게 구원의 샘을 허락하십니다. 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오늘도 부르짖는 가운데 엔 학고레의 은혜를 강하게 체험하는 성도 되시기 바랍니다.


 

14 As he approached Lehi, the Philistines came toward him shouting. The Spirit of the Lord came powerfully upon him. The ropes on his arms became like charred flax, and the bindings dropped from his hands. 15 Finding a fresh jawbone of a donkey, he grabbed it and struck down a thousand men.


16 Then Samson said,


“With a donkey’s jawbone

I have made donkeys of them.

With a donkey’s jawbone

I have killed a thousand men.”


17 When he finished speaking, he threw away the jawbone; and the place was called Ramath Lehi.


18 Because he was very thirsty, he cried out to the Lord, “You have given your servant this great victory. Must I now die of thirst and fall into the hands of the uncircumcised?” 19 Then God opened up the hollow place in Lehi, and water came out of it. When Samson drank, his strength returned and he revived. So the spring was called En Hakkore, and it is still there in Lehi.


20 Samson led Israel for twenty years in the days of the Philistines.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