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10520 [새벽묵상] 내려오신 하나님 | The Lord Descended (출/Ex 19:16~25)



16 셋째 날 아침에 우레와 번개와 빽빽한 구름이 산 위에 있고 나팔 소리가 매우 크게 들리니 진중에 있는 모든 백성이 다 떨더라

17 모세가 하나님을 맞으려고 백성을 거느리고 진에서 나오매 그들이 산 기슭에 서 있는데

18 시내 산에 연기가 자욱하니 여호와께서 불 가운데서 거기 강림하심이라 그 연기가 옹기 가마 연기 같이 떠오르고 온 산이 크게 진동하며

19 나팔 소리가 점점 커질 때에 모세가 말한즉 하나님이 음성으로 대답하시더라

20 여호와께서 시내 산 곧 그 산 꼭대기에 강림하시고 모세를 그리로 부르시니 모세가 올라가매

2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내려가서 백성을 경고하라 백성이 밀고 들어와 나 여호와에게로 와서 보려고 하다가 많이 죽을까 하노라

22 또 여호와에게 가까이 하는 제사장들에게 그 몸을 성결히 하게 하라 나 여호와가 그들을 칠까 하노라

23 모세가 여호와께 아뢰되 주께서 우리에게 명령하여 이르시기를 산 주위에 경계를 세워 산을 거룩하게 하라 하셨사온즉 백성이 시내 산에 오르지 못하리이다

24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가라 너는 내려가서 아론과 함께 올라오고 제사장들과 백성에게는 경계를 넘어 나 여호와에게로 올라오지 못하게 하라 내가 그들을 칠까 하노라

25 모세가 백성에게 내려가서 그들에게 알리니라


하나님의 강림

이제 약속한 셋째 날이 되었습니다. 옷을 빨고 본능을 절제하며 하나님과의 만남을 준비한 날입니다.

그 아침에 우레와 번개와 빽빽한 구름이 산 위에 있고, 나팔 소리(16a)가 들립니다. 시내 산에서 연기가 자욱하고, 불 가운데 여호와께서 강림하시고, 연기가 옹기가마 연기처럼 피어나고(18), 온 산이 크게 진동하고, 나팔 소리는 점점 커질 때 모세가 말을 하자 하나님이 음성으로 대답(19)하십니다.

이러한 놀라운 자연현상은 신의 현현, 곧 하나님이 나타나실 때 자주 구약에서 동반되는 현상입니다.

나팔 소리가 점점 커지는 것은 왕이 점점 가까이 오신다는 표현이며, 동시에 예배 속에 임재하신다는 의미 입니다. 왜 하나님이 강림하시는데, 이런 자연현상이 일어날까요?



먼저는 마치 왕이나 대통령이 방문할 때 모든 백성들이 그를 맞이하기 위해 준비하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귀빈을 맞을 때는 최소한의 격식이 있듯, 하나님은 정말정말 최소한의 격식으로 인간을 찾아오십니다.

두 번째로 이러한 현상은 창조주 거룩하신 하나님과 피조물 죄인 인간과의 차이를 드러내 줍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의 차이는 자연스럽게 두려움(16)을 야기합니다.

하나님이 강림하실 때 우리 인생은 두려울 수 밖에 없습니다. 송병현 교수는 하나님의 현현이 이렇다. 주변에 종종 직접 하나님을 만났다면서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는 사람이 있다. 이는 모두 거짓이다. 하나님을 만난 사람은 그분의 거룩하심에 압도되어 두려워하게 된다 라고 말했습니다.



만일 내 안에 하나님에 대한 경외(두려움)감이 없다면, 하나님을 진짜 만났는지를 점검해보아야 합니다. 죄인인 인간이 하나님의 임재(강림) 앞에 두려워하는 것은 당연한 반응입니다. 이러한 두려움은 아담이 에덴에서 하나님의 명령을 어기고 범죄하여 하나님과 분리되는 순간 시작되었습니다.


이르되 내가 동산에서 하나님의 소리를 듣고 내가 벗었으므로 두려워하여 숨었나이다(창 3:10)

또한 이러한 두려움은 본문에 나타나는 불 가운데 강림하신 하나님의 이미지와 연결됩니다.

불은 모든 것을 태우는 힘이 있습니다. 우리 하나님은 소멸하는 불이심이라(히 12:29) 아담이 에덴 동산에서 쫓겨난 후 에덴 동산의 생명 나무를 지킨 것이 바로 불 칼(창 3:24)입니다. 불로 강림하시는 하나님은 두려운 존재이시며, 우리 인생과는 분리된 분임을 나타내는 상징, 곧 접근금지입니다.



이러한 두려운 불의 이미지는 하나님이 강림하실 때 나타나는 두 번째 현상과 잘 어울립니다.

하나님이 강림하실 때 두 번째로 나타나는 현상은 죽음입니다. 많이 죽을까 하노라(21) 하나님이 강림하실 때는 항상 심판이 있었습니다. 애굽, 소돔과 고모라를 보십시오. 하나님이 강림하시는 곳에는 심판과 죽음이 펼쳐집니다. 그런데 이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입니다. 거룩하신 하나님이 오시면, 죄는 사라질 수 밖에 없습니다. 어찌 소멸하시는 불 앞에 죄의 인생이 바로 설 수 있겠습니까?


예수님의 강림

그런데 재미난 사실을 발견 합니다. 왜 모세는 죽지 않았을가요? 한 술 더 떠서 아론까지 같이 올라 오라고 말씀하십니다. 사실 제도적으로 제사장 제도도 제대로 세워지지 않은 시점(24)입니다. 이에 대해서 존 더햄John Durham은 모세와 아론, 그리고 그들이 수행하는 특별한 중보적 역할은 여전히 보다 특별한 것으로 부각되고 있다. 모세와 아론은 시내 산 기사 중 이 시점에서는 아직 존재하지 않는, 여호와의 제사장들마저도 들어갈 수 없는 곳으로 들어 오도록 허용되었다 라고 말했습니다. 분명히 하나님께서는 모세와 아론에게 특별한 은혜를 베푸신 것입니다. 이 특별한 은혜는 모세와 아론을 위한 것이 아닙니다. 미래에 모든 성도들을 위한 것입니다.

모세와 아론은 하나님과 인간의 중재자 역할입니다. 특별히 아론은 첫 번째 대제사장의 역할을 감당했습니다. 그런데 일년에 한 번 지성소에 들어갈 수 있는 유일한 대제사장이 누구를 상징하나요?


그러므로 우리에게 큰 대제사장이 계시니 승천하신 이 곧 하나님의 아들 예수시라 우리가 믿는 도리를 굳게 잡을지어다(히 4:14)

그렇습니다.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셔서 안아주시려 해도, 거룩한 불이요 소멸하는 불이시기에 우리를 안으시면 우리는 그 즉시 거룩한 불길에 타서 사라져 버립니다. 하나님의 거룩한 공의에 불에 타지 않으면서도 우리를 안아주실 수 있는 중재자가 필요합니다. 그래서 은혜이신 예수가 강림하신 것입니다.

성부의 강림은 두려움이요, 죽음(심판)을 위한 것이지만, 성자의 강림은 평화를 위한 것입니다.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하나님이 기뻐하신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 하니라(눅 2:14)

하지만 도저히 만날 수 없는 하나님과 인간의 평화를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것이 있는데, 그것은 그리스도의 자기 비하(卑下), 곧 낮아지심입니다. 개혁교회 신학은 오히려 자기를 비워 종의 형체를 가져 사람들과 같이 되었고 사람의 모양으로 나타나셨으매 자기를 낮추시고 죽기까지 복종하셨으니 곧 십자가에 죽으심이라(빌 2:7-8)는 말씀에 근거하여 그리스도의 비하를 두 가지 케노시스, 엑시나이티오, 엠티잉(Kenosis, exinaitio, emptying)과 타페이노시스, 휴밀리에이션(tapeinosis, humiliation)으로 구분합니다. 전자는 그리스도께서 신적 위엄을 포기하심으로 종의 형체를 취하신 것을 뜻하며, 후자는 율법의 요구와 저주에 예속되어 사망에 이르기까지 고난 당하심을 뜻합니다.



예수께서 이렇게까지 자신을 낮추시는 이유가 무엇입니까? 내가 온 것은 세상을 심판하려 함이 아니요 세상을 구원하려 함이로라(요 12:47) 심판이 아닌 구원을 위한 것입니다. 물론 예수를 믿지 않는 것 자체가 또 하나의 심판입니다. 하지만 심판은 성부께서 하실 것입니다. 성자는 구원을 위하여 오신 것입니다. 우리 인생을 구원하시려 하나님이신 예수가 내려오신 것입니다. 이에 대해서 John Calvin하나님과의 평화를 회복시킬 중재자의 역할을 할 사람이 있을까? 아담의 자손 가운데서는 그 일을 감당할 자가 없었을까? 자문하고 자답합니다. 아니, 없었다! 그들은 모두 그 조상 아담처럼 하나님을 보기만 해도 두려움에 떨었다. 그렇다면 어떻게 되는가? 하나님의 위엄 그 자체가 우리에게로 내려오지 않으셨더라면 상황은 정말이지 희망이 없었을 것이다. 우리로서는 그에게로 올라갈 능력이 없었으니 말이다.

그래서 참 하나님이시자, 참 인간이신 예수가 오셔야 했던 것입니다. 도저히 하나님 곁에 갈 수 없는 불쌍한 우리를 위해서 그분이 대신오시고, 맞으시고, 죽으시고, 살아나신 것입니다. 그렇게 우리로 하나님 아버지와 만나게 하십니다.

모든 위엄을 내려놓으시고, 온유하심으로 이 땅에내려오신 예수님!

모세와 아론이 시내산에서 선지자와 대제사장으로서 중재자가 된 것은, 우리 인생의 중재자 되시어이 땅에 오실 예수님의모형이었습니다. 지금도 내려소셔서 우리곁에 계시며 여전히 성부와우리를 중재해 주시고, 중보하시는 예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사랑합니다. 예수님!


 

16 On the morning of the third day there was thunder and lightning, with a thick cloud over the mountain, and a very loud trumpet blast. Everyone in the camp trembled. 17 Then Moses led the people out of the camp to meet with God, and they stood at the foot of the mountain. 18 Mount Sinai was covered with smoke, because the Lord descended on it in fire. The smoke billowed up from it like smoke from a furnace, and the whole mountain trembled violently. 19 As the sound of the trumpet grew louder and louder, Moses spoke and the voice of God answered him.


20 The Lord descended to the top of Mount Sinai and called Moses to the top of the mountain. So Moses went up 21 and the Lord said to him, “Go down and warn the people so they do not force their way through to see the Lord and many of them perish. 22 Even the priests, who approach the Lord, must consecrate themselves, or the Lord will break out against them.”


23 Moses said to the Lord, “The people cannot come up Mount Sinai, because you yourself warned us, ‘Put limits around the mountain and set it apart as holy.’”


24 The Lord replied, “Go down and bring Aaron up with you. But the priests and the people must not force their way through to come up to the Lord, or he will break out against them.”


25 So Moses went down to the people and told them.



Advent of God

It is now the promised third day. It is the day when clothes are washed, abstained from instincts, and prepared to meet with God.

On the morning of the third day there was thunder and lightning, with a thick cloud over the mountain, and a very loud trumpet blast (16a). Mount Sinai was covered with smoke, because the Lord descended on it in fire. The smoke billowed up from it like smoke from a furnace, and the whole mountain trembled violently (18). As the sound of the trumpet grew louder and louder, Moses spoke and the voice of God answered him (19).

These amazing natural phenomena are often accompanied by the manifestation of God, that is, when God appears in the Old Testament.

“As the sound of the trumpet grew louder and louder” is an expression that the King is coming closer and closer, and at the same time, it means that the Lord is present in the worship service. Why does this natural phenomenon happen when God appears?

First of all, it is the same reason (order) as if the king or the president visits and all the people prepare to greet him. Just as there is minimal formality when welcoming a distinguished guest, God comes to humans with very very minimal (least) formality.

Secondly, this phenomenon reveals the difference between the divine Creator and mankind, the sinner of creation.

Therefore, this difference between Creator and creature naturally causes fear (16).

When God comes, our lives tremble. Professor Byung-Hyun Song said this is the manifestation of God. There are people around us who do not fear God even though they claim they have met God in person. These are all false. Those who have met God will be overwhelmed and afraid of His holiness.


If we do not have a sense of awe (fear) for God in us, we should check whether we have personally met God. It is a natural reaction for sinners to fear before God's presence (advent). This particular fear began as soon as Adam broke God's command at the Garden of Eden and the moment he was separated from God.


He answered, “I heard you in the garden, and I was afraid because I was naked; so I hid.” (Genesis 3:10)

In addition, this fear is connected with the image of God who “descended in fire” that appears in verse 18.

Fire has the power to burn everything. For our “God is a consuming fire.” (Hebrews 12:29). After Adam was driven out of Eden, it was the “flaming sword” (Gen. 3:24) that guarded the way to the tree of life in the Garden of Eden. God, who comes in fire, is a fearful being and is a symbol that indicates that He is separate from our lives, that is, Forbidden.

This terrifying image of fire goes well with the second phenomenon that appears when God descended.

The second phenomenon that appears when God comes is death. Many of them perish (21). When God descended, the judgment always followed. Look at Egypt, Sodom and Gomorrah. Where God appears, judgment and death will unfold. However, this is natural in some way. When a holy God comes, sin is bound to disappear. How can the life of sin stand right before the consuming fire?



Advent of Jesus

But I find something interesting. Why didn't Moses die? What is more, God even tells Moses to bring up Aaron. In fact, it was a point in time that the system of priests was not properly established (24). In this regard, John Durham commented that Moses and Aaron and their special intercessory role still stand out as more special. Among the miracles from Sinai, Moses and Aaron were allowed to enter where even the priests of the Lord, which did not exist at this point, could not enter.

Obviously, God showed special grace to Moses and Aaron. This special grace is not for Moses and Aaron, however. It is intended for all the future believers.

Moses and Aaron are the mediators between God and mankind. In particular, Aaron served as the first high priest. Who represents the High Priest who can only enter the Most Holy Place once a year?


Therefore, since we have a great high priest who has ascended into heaven, Jesus the Son of God, let us hold firmly to the faith we profess (Hebrews 4:14).

That is right. Even if God loves us so much and wishes to hug us, because He is holy and a consuming fire, if He embraces us, we are immediately burned in the holy flame and disappear. We need a Mediator who can hold us without being burned by God's holy justice. That is why Jesus, who is Grace, came down to us (incarnation).

The Advent of the Father is for fear and for death (judgment), but the Advent of the Son is for peace.


“Glory to God in the highest heaven, and on earth peace to those on whom his favor rests.” (Luke 2:14)

However, there is something absolutely necessary for the peace between God and mankind, which cannot meet, and that is Christ's self-abasement, or emptying. The theology of the Reformed Church divided the demeaning of Christ into two types: I (Kenosis, Exinaitio, Emptying) and II (Tapeinosis, Humiliation) on the basis of the Word:


Rather, he made himself nothing by taking the very nature of a servant, being made in human likeness. And being found in appearance as a man, he humbled himself by becoming obedient to death-- even death on a cross! (Philippians 2:7-8).


The former means that Christ took the form of a servant by giving up His divine dignity, and the latter means that He was subject to the demands and curses of the Law and suffered to death.

Why did Jesus humble Himself this far? For I did not come to judge the world, but to save the world (John 12:47). He did it for salvation, not for judgment. Of course, not believing in Jesus itself is another judgment. But the judgment belongs to the Father. The Son came for salvation. Jesus, who is God, came down to save our lives.

In this regard, John Calvin asked and answered himself: Is there anyone who could serve as intermediary to restore peace (between God and humanity)? Couldn't there be any of Adam's descendants to do it? No, there wasn't! They all trembled with fear by just seeing God like their ancestor Adam. If so, what happens? If God's majesty itself had not descended upon us, the situation would really have been hopeless. Because we do not have the ability to go up to Him.


That is why Jesus, who is the true God and the true human being, had to come. For we, the sinners, could hardly come to God, Jesus came, was beaten, died, and was raised. In this way, He allowed us to meet with Heavenly Father.

Jesus who laid down all dignity and came down to this earth with meekness!

The reason that Moses and Aaron became mediators as prophets and high priests on Mount Sinai was a model (symbol) of Jesus who came to earth as Mediator in our lives. I am grateful to Jesus, who has come down and is with us and prays for us, and intercedes with the Father for us. I love You, Jesu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