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10507 [새벽묵상] 너희는 가만히 서서 | You Stand Still (출/Ex 14:1~14)



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2 이스라엘 자손에게 명령하여 돌이켜 바다와 믹돌 사이의 비하히롯 앞 곧 바알스본 맞은편 바닷가에 장막을 치게 하라

3 바로가 이스라엘 자손에 대하여 말하기를 그들이 그 땅에서 멀리 떠나 광야에 갇힌 바 되었다 하리라

4 내가 바로의 마음을 완악하게 한즉 바로가 그들의 뒤를 따르리니 내가 그와 그의 온 군대로 말미암아 영광을 얻어 애굽 사람들이 나를 여호와인 줄 알게 하리라 하시매 무리가 그대로 행하니라

5 그 백성이 도망한 사실이 애굽 왕에게 알려지매 바로와 그의 신하들이 그 백성에 대하여 마음이 변하여 이르되 우리가 어찌 이같이 하여 이스라엘을 우리를 섬김에서 놓아 보내었는가 하고

6 바로가 곧 그의 병거를 갖추고 그의 백성을 데리고 갈새

7 선발된 병거 육백 대와 애굽의 모든 병거를 동원하니 지휘관들이 다 거느렸더라

8 여호와께서 애굽 왕 바로의 마음을 완악하게 하셨으므로 그가 이스라엘 자손의 뒤를 따르니 이스라엘 자손이 담대히 나갔음이라

9 애굽 사람들과 바로의 말들, 병거들과 그 마병과 그 군대가 그들의 뒤를 따라 바알스본 맞은편 비하히롯 곁 해변 그들이 장막 친 데에 미치니라

10 바로가 가까이 올 때에 이스라엘 자손이 눈을 들어 본즉 애굽 사람들이 자기들 뒤에 이른지라 이스라엘 자손이 심히 두려워하여 여호와께 부르짖고

11 그들이 또 모세에게 이르되 애굽에 매장지가 없어서 당신이 우리를 이끌어 내어 이 광야에서 죽게 하느냐 어찌하여 당신이 우리를 애굽에서 이끌어 내어 우리에게 이같이 하느냐

12 우리가 애굽에서 당신에게 이른 말이 이것이 아니냐 이르기를 우리를 내버려 두라 우리가 애굽 사람을 섬길 것이라 하지 아니하더냐 애굽 사람을 섬기는 것이 광야에서 죽는 것보다 낫겠노라

13 모세가 백성에게 이르되 너희는 두려워하지 말고 가만히 서서 여호와께서 오늘 너희를 위하여 행하시는 구원을 보라 너희가 오늘 본 애굽 사람을 영원히 다시 보지 아니하리라

14 여호와께서 너희를 위하여 싸우시리니 너희는 가만히 있을지니라



팬데믹 시대에 들어서면서 모든 분야에서 나름대로 위기를 극복하려는 몸부림이 있습니다. 한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ToGo딜리버리가 적었던 미국이 변했습니다. 또한 스포츠 계는 무관중 경기를 치루는 등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교회도 마찬가지입니다. 온라인 예배와 Zoom 미팅 등 수많은 변화를 겪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이 이것이 이제는 뉴노멀이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인생에 갑자기 몰려오는 위기 가운데 우리는 어떤 반응을 보이고 대처해야 할까요? 위기의 순간에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두려운 문제에 대한 옳지 못한 반응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을 돌이켜(슈브) 바다와 믹돌 사이의 비하하롯 앞 곧 바알스본 맞은편 바다에 장막을 치게 하십니다. 그 누구도 정확하게 이곳이 어디인지 알지 못하지만, 분명한 것은 그들이 갔던 길을 돌아왔다는 사실입니다. 이에 대한 보고를 받은 바로와 이집트 사람들이 보기에는 이스라엘은 독 안에 갇힌 쥐의 신세(3)였을 것입니다.



그러자 바로는 마음이 완악하여져서 특수장갑부대 마차 600개와 동원할 수 있는 모든 전차를 동원하여 추격합니다. 5절을 보면 마치 바로가 이스라엘 백성이 광야에서 예배만 하고 돌아올 것처럼 알고 있었다는 듯한 느낌을 줍니다. 하지만 그럴 리는 만무합니다. 만일 바로가 이스라엘이 3일만 예배하고 돌아올 줄 알았다면 그 모든 재앙을 받으며 왜 버티겠습니까? 이스라엘이 광야에서 길을 잃고 방황하는 것처럼 보인 사실이 이스라엘에게서 여호와가 떠났다는 착각을 불러 일으켜서 바로가 그들을 추격할 용기를 냈다고 보는 것이 타당해 보입니다. 실제로 당시 사람들은 신을 지역 신으로 알고 있었습니다.

이제 바로와 이집트 병사는 이스라엘의 코 앞까지 따라 왔습니다. 위기입니다.



1) 길을 잃은 것과 같은 위기

이스라엘에게는 구름 기둥과 불기둥이 있어서 상대적으로 덜 불안했을 것은 분명하지만, 그럼에도 왜 다시 돌아가지? 여기로 가는 길이 맞나? 하는 불안함이 있을 수 있습니다. 기독교 지도자들이나 전 세계 지도자들 역시 처음 겪는 위기 가운데 있습니다. 종교지도자들 역시 처음 겪어보는 문제 가운데 어떻게 하는 것이 옳은 것인지에 대해서 고민하고 있습니다.

2) 앞에는 바다 뒤에는 적군이 공격하는 위기

두 번째 위기가 진짜 문제입니다. 당시 최강대국이었던 이집트의 바로가 모든 전차를 이끌고 추격합니다.

그런데 이스라엘이 구름/불기둥 따라 온 곳이 하필 바다 앞입니다. 진퇴양난이요 사면초가입니다. 앞으로 나가자니 바다에 빠져 죽을 판이고, 가만히 있자니 이집트 병사들에게 죽을 판입니다. 종종 인생에서 이런 경험을 합니다. 꼭 안 좋은 일이 겹쳐서 올 때가 있습니다. 아무리 믿음이 좋다 해도 정신이 온전하기가 힘듭니다.



이스라엘은 심히 두려워하여 여호와께 부르짖고(10) 이것은 믿음의 부르짖는 기도가 아닌 비명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원망과 불평과 폄하(11~12)합니다. 이것은 결코 옳은 반응이 아닙니다.

이러한 그들의 반응은 앞으로 광야 40년 동안 그들의 삶의 모습의 예고편에 불과합니다.

재미있는 것은 바로도 그렇고(5b), 이스라엘 백성들도 그렇고(11b) 출애굽은 자신들이 원한 것이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모두 하나님이 기획하시고 실행하신 사건입니다. 출애굽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것(4, 17)입니다.

그들은 왜 이렇게 반응했을까요? 눈을 들어 본즉(10) 보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나도 모르게 보는 것의 영향을 받습니다. 그들이 본 것은 강력하게 무장하고 그들을 죽이러 달려오는 적군들입니다. 삶의 문제가 발생할 때는 그 문제를 정확하게 직시할 필요가 있습니다. 하지만 그 문제에만 집중하면 문제 자체에 함몰됩니다. 그러면 두려움에 사로잡히고 빠져 나올 수 없게 됩니다.

결국 눈을 들어 무엇을 보느냐는 믿음의 문제와도 직결됩니다. 이스라엘이 두려움에 사로잡힌 이유는 이집트에서 10가지 이적을 행하신 하나님을 그새 잊어버리고 하나님을 보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눈 앞에 놀랍게 펼쳐져 있는 구름 기둥과 불기둥에 눈과 마음을 두기 보다, 집어 삼킬 것 같은 바다와 나를 죽이려고 달려오는 적군에만 눈과 마음을 빼앗겼기 때문입니다.



두려운 문제에 대한 옳은 반응

그렇다면 우리 크리스천은 이런 두려운 상황에 대해서 어떻게 반응해야 할까요? 이런 상황에 놓인 지도자는 백성들 보다 훨씬 당황스러울 것입니다. 하지만 모세는 예전의 자신의 힘과 능력만 믿었던 미숙한 모세가 아닙니다. 또한 모세는 실패의 좌절감으로 자기연민에 쌓인 연약한 모세도 아닙니다.

그의 변화된 모습을 보십시오. 그는 변했습니다. 200만 명의 대군을 이끌고 행진할 수 있는 믿음의 장군이 되었습니다. 그는 문제를 대하는 성도의 옳은 태도를 선포합니다.



1) 너희는 두려워 말라(13a)

성경에 가장 많이 등장하는 구절이다. 앞서 살펴 보았지만, 두려움이야말로 불신앙의 대표적인 증상입니다. 하나님에 대한 확고한 믿음이 없다는 확실한 증거입니다. 두려움의 유무는 반드시 믿음의 유무와 반비례합니다. 그러므로 두려워 말라는 명령은 하나님을 믿으라! 하나님만 바라보라는 의미입니다.

2) 가만히 서서 (13a, 14b)

가만히 서서(13)는 믿음으로 반석 위에 기초를 내리듯 하나님만 믿고 흔들리지 말 것을 요청하는 것입니다. 문자적으로 아무 것도 안 하는 것이 아닌 오히려 믿음을 가지라는 촉구입니다.

가만히 있을지어다(14)는 히브리어 타히리슌으로 혀를 물다, 침묵을 지키다 라는 의미입니다. 그 입 좀 다물라는 것입니다. 불평, 불만, 원망, 폄하, 불신의 입을 닫고, 하나님을 기대하고 신뢰하라는 의미입니다.

3) 너희를 위해 행하시는 구원을 보라(13b)

이제 모세는 선포합니다. 오늘 본 애굽 사람을 다시는 못 볼 것이다! 우리의 대적, 우리의 문제가 더 이상 문제되지 않을 것이라는 선포입니다. 이것이 구원입니다. 여기에는 전사의 이미지가 있습니다. 고대 왕의 역할은 크게 두 가지입니다. 백성을 통치(재판)+보호(전쟁)하는 것입니다.

모세는 하나님의 왕 되심을 선포합니다. 하나님은 백성과 자녀를 위해 싸우시는 왕이시며, 아버지입니다.

자녀는 아버지의 승리를 보기만 하면 됩니다. 하나님은 이집트에서뿐 아니라 당신의 백성을 모든 죄와 사망에서 구원하실 용사이십니다. 우리의 눈은 전사이신 하나님을 바라보고 그의 구원을 바라고 믿어야 합니다.

때론 하나님이 길을 돌아가게 하실 때가 있습니다. 때론 사방이 막혀 있는 상황으로 몰이 하십니다.

그 때는 문제들을 볼 것이 아니라 뚫려 있는 하늘을 보아야 합니다. 돌아 가는 길, 사방이 막힌 길은 그 막힌 길들을 통해서 하늘에 계신 아버지 하나님을 바라보는 훈련의 길입니다.

오직 하나님만 바라보는 성도되시기를 바랍니다.


 

1 Then the Lord said to Moses, 2 “Tell the Israelites to turn back and encamp near Pi Hahiroth, between Migdol and the sea. They are to encamp by the sea, directly opposite Baal Zephon. 3 Pharaoh will think, ‘The Israelites are wandering around the land in confusion, hemmed in by the desert.’ 4 And I will harden Pharaoh’s heart, and he will pursue them. But I will gain glory for myself through Pharaoh and all his army, and the Egyptians will know that I am the Lord.” So the Israelites did this.


5 When the king of Egypt was told that the people had fled, Pharaoh and his officials changed their minds about them and said, “What have we done? We have let the Israelites go and have lost their services!” 6 So he had his chariot made ready and took his army with him. 7 He took six hundred of the best chariots, along with all the other chariots of Egypt, with officers over all of them. 8 The Lord hardened the heart of Pharaoh king of Egypt, so that he pursued the Israelites, who were marching out boldly. 9 The Egyptians—all Pharaoh’s horses and chariots, horsemen and troops—pursued the Israelites and overtook them as they camped by the sea near Pi Hahiroth, opposite Baal Zephon.


10 As Pharaoh approached, the Israelites looked up, and there were the Egyptians, marching after them. They were terrified and cried out to the Lord. 11 They said to Moses, “Was it because there were no graves in Egypt that you brought us to the desert to die? What have you done to us by bringing us out of Egypt? 12 Didn’t we say to you in Egypt, ‘Leave us alone; let us serve the Egyptians’? It would have been better for us to serve the Egyptians than to die in the desert!”


13 Moses answered the people, “Do not be afraid. Stand firm and you will see the deliverance the Lord will bring you today. The Egyptians you see today you will never see again. 14 The Lord will fight for you; you need only to be still.”



As it enters the pandemic era, there is a struggle to overcome the crisis in every field. The US, where “To Go” delivery was relatively small compared to Korea, has changed. In addition, the sports world is struggling to play games without spectators. The same is true of the church. There are a number of changes, including online worship services and Zoom meetings. Experts say this will be a new normal now. How should we react and cope with the crisis that comes suddenly in life? What should we do in a moment of crisis?

Incorrect reaction to a fearful problem God turns the Israelites back (Shubb) and puts their tents in front of Pi Haharoth between the sea and Migdol, opposite Baal Zephon. No one knows exactly where this is, but what is clear that they have come back the way they have been. In the eyes of Pharaoh and the Egyptians who received this report, Israel must have been like a rat in a big pot (3).

Then, Pharaoh's heart was hardened, and he pursued by mobilizing 600 special armor chariots. Verse 5 gives the impression that Pharaoh knew that the Israelites would only worship and return in the wilderness. But it shouldn't be. If Pharaoh knew that Israel would return after worshiping only three days, why would he endure all the plagues? It seems reasonable to assume that Israel was lost and wandering in the wilderness gave the illusion of Jehovah's departure from Israel and that Pharaoh had the courage to pursue them. In fact, people at the time think God as a local god.

Now Pharaoh and Egyptian soldiers are at Israel's nose. It's a crisis.



1) Crisis like getting lost It must have been relatively less anxious for Israel to have Pillars of Cloud and Pillars of Fire, but why do they return again? Is this the right direction to go? There may be anxiety in them. Christian leaders and leaders of the world are also in the midst of their first crisis. Religious leaders are also contemplating what is right way to do the first problem they face.

2) The sea is in front, and the enemy attack behind The second crisis is a real problem. Egypt's Pharaoh, the most powerful power at the time, leads all chariots in pursuit.

However, now the pillar of fire and cloud Israel followed is in front of the sea. It's a dilemma and they are surrounded all directions. If you go forward, you will be drowned in the sea, and if you stay still, you will be killed by the Egyptian soldiers. All of us often have this experience in our lives. There is time when bad things happen simultaneously. No matter how good your faith is, it is difficult for your mind to be intact.

Israel was terrified and cried out to the LORD (10), which means a scream, not a cry of faith. And it is resentment, complaining, and disparaging (11-12). This is by no means the right reaction.



Their reactions are nothing more than a preview of what their lives will look like for the next 40 years in the wilderness.

Interestingly, neither Pharaoh (5b) nor the Israelites (11b), Exodus was what they wanted. All are events planned and executed by God. Exodus is for God's glory (4, 17).

Why did they react this way? Verse 10, “As the Israelites looked up” is very important. We are influenced by what we see without our knowledge. What they saw was powerfully armed and rushing enemies to kill them. When life problems arise, need to face them accurately. If we focus only on that problem, we are immersed in the problem itself. This leads to fear and being unable to escape.

In the end, what you look at is directly connected to the matter of faith. The reason Israel was so caught up in fear is that they had forgotten God who performed 10 miracles in Egypt and did not look up God.

Rather than putting eyes and mind on the pillars of cloud and fire that spread out in front, my eyes and heart were taken only by the sea that seemed to be swallowed up and the enemies running to kill me.


The right reaction to a fearful problem So how should we Christians react to this fearful situation? A leader in this situation will be far more embarrassed than the people. However, Moses was not an immature Moses any longer who only believed in his own strength and abilities in the past. Also, Moses is not a weak Moses who has accumulated in his compassion for the frustration of his failure.

Look at his changed appearance. He had changed. He became a general of faith capable of marching with a large army of 2 millions. He proclaimed the believer's right attitude toward problems.



1) Do not be afraid (13a) This is the most common passage in the Bible. As we have seen earlier, fear is a typical symptom of unfaithfulness. It is a sure proof that he has no firm faith in God. The presence or absence of fear is necessarily inversely proportional to the presence or absence of faith. Therefore, the command, “Do not be afraid” is to believe in God! It means to look only at God.

2) Stand still (13a, 14b) Stand firm (13) is that you believe in only God and not be shaken, just as lay a foundation on a rock with faith. It is not literally a call to do anything, but rather to have faith.

Be still (14) means to bite your tongue and be silent in the Hebrew word tahirishun. Shut up that mouth. It means to close your mouths of complaints, discontent, resentment, disgrace, and disbelief, and to expect and trust God.

3) See the salvation He works for you (13b) Now Moses proclaims. You will never see the Egyptians you saw today again! It is a declaration that our problems and adversaries will no longer be a problem. It is salvation. Here is an image of a warrior. There are two main roles of the ancient king. It is to rule (judgment) + protect (war) the people.



Moses proclaims that God is the King. God is the King, and the Father, who fights for His people and His children.

The child just needs to see his father's victory. God is the warrior who will save his people not only from Egypt, but also from all sin and death. Our eyes must look to God as a warrior and hope and believe in His salvation.

There are times when God turns the road. Sometimes, there is a situation seems like everything is blocked.

At that time, we should not look at the problems, but look at the open sky. The way back, the road blocked in all directions, is a training path to look to God the Father in heaven through the blocked roads.

Hope that you will be a believer looking only at God.


1 Σχόλιο


Wonjoun Park
Wonjoun Park
07 Μαΐ 2021

8구역 진희자매님이 보내주신 메시지 입니다.

When the oceans rise and thunders roar, I will soar with you above the storm.

Father, you are king over the flood. I will be still and know you are God.

오늘 묵상읽으면서 자동으로 나오는 찬양이내요.

가만히만 있어도 싸워주시는 하나님. 감사합니다!

Μου αρέσει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