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10505 [새벽묵상] 네 아들이 네게 묻기를 | When your son asks you (출/Ex 13:1~16)



무교절


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이르시되

2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사람이나 짐승을 막론하고 태에서 처음 난 모든 것은 다 거룩히 구별하여 내게 돌리라 이는 내 것이니라 하시니라

3 모세가 백성에게 이르되 너희는 애굽 곧 종 되었던 집에서 나온 그 날을 기념하여 유교병을 먹지 말라 여호와께서 그 손의 권능으로 너희를 그 곳에서 인도해 내셨음이니라

4 아빕월 이 날에 너희가 나왔으니

5 여호와께서 너를 인도하여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 곧 네게 주시려고 네 조상들에게 맹세하신 바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너는 이 달에 이 예식을 지켜

6 이레 동안 무교병을 먹고 일곱째 날에는 여호와께 절기를 지키라

7 이레 동안에는 무교병을 먹고 유교병을 네게 보이지 아니하게 하며 네 땅에서 누룩을 네게 보이지 아니하게 하라

8 너는 그 날에 네 아들에게 보여 이르기를 이 예식은 내가 애굽에서 나올 때에 여호와께서 나를 위하여 행하신 일로 말미암음이라 하고

9 이것으로 네 손의 기호와 네 미간의 표를 삼고 여호와의 율법이 네 입에 있게 하라 이는 여호와께서 강하신 손으로 너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셨음이니

10 해마다 절기가 되면 이 규례를 지킬지니라


태에서 처음 난 것


11 여호와께서 너와 네 조상에게 맹세하신 대로 너를 가나안 사람의 땅에 인도하시고 그 땅을 네게 주시거든

12 너는 태에서 처음 난 모든 것과 네게 있는 가축의 태에서 처음 난 것을 다 구별하여 여호와께 돌리라 수컷은 여호와의 것이니라

13 나귀의 첫 새끼는 다 어린 양으로 대속할 것이요 그렇게 하지 아니하려면 그 목을 꺾을 것이며 네 아들 중 처음 난 모든 자는 대속할지니라

14 후일에 네 아들이 네게 묻기를 이것이 어찌 됨이냐 하거든 너는 그에게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그 손의 권능으로 우리를 애굽에서 곧 종이 되었던 집에서 인도하여 내실새

15 그 때에 바로가 완악하여 우리를 보내지 아니하매 여호와께서 애굽 나라 가운데 처음 난 모든 것은 사람의 장자로부터 가축의 처음 난 것까지 다 죽이셨으므로 태에서 처음 난 모든 수컷들은 내가 여호와께 제사를 드려서 내 아들 중에 모든 처음 난 자를 다 대속하리니

16 이것이 네 손의 기호와 네 미간의 표가 되리라 이는 여호와께서 그 손의 권능으로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내셨음이니라 할지니라



한번은 TV에서 특수청소전문업체 대표인 김새별 씨의 인터뷰를 본 적이 있습니다. 특수청소란 고독사를 하신 분들의 유품을 정리하고 집을 청소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런데 어떤 유족은 돌아가신 부모의 시신이 옆에 그대로 있는데도, 온 집안을 다 뒤집어 놓으며 부모가 남긴 금반지나 패물, 통장을 찾는다고 합니다. 그 때 김새별 씨는 인생무상을 느낀다고 합니다.

기성세대인 우리는 우리의 자녀들 세대에게 무엇을 남겨 주어야 할까요? 제자들이 예수님께 자랑했던 헤롯성전과 같은 위용 있는 인간의 건축물들인가요? 아니면 많은 재산인가요? 또는 좋은 추억들일까요?



네 아들이 네게 묻기를

오늘 본문은 출애굽을 한 후 무교절에 대한 규례를 다시 알려주는 본문입니다. 12장에 이미 나온 내용이고, 무교절 자체에 대한 것은 이미 살펴 보았습니다. 차이점이 있다면 12장이 하나님의 구속에 대해 초점을 둔다면, 13장은 우리의 헌신에 대해 초점을 두는 것입니다. 13장 1, 2절과 11-16절은 초태생 규례에 대한 내용이고, 3-10절은 유교절과 무교절에 관한 내용입니다.

초태생 규례가 유월절과 무교절을 감싸는 수미쌍관 인클루지오 기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오늘 본문에서 키워드는 기념과 대속입니다. 그러면 어떻게 하나님의 대속을 기념할까요?

중요한 것은 세대에서 세대로 이어져 하나님의 대속의 은혜를 기념해야 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세대에서 세대로 하나님의 대속의 은혜를 기념하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1) 네 아들에게 보여 이르기를(8절) 먼저 보여주는 것입니다.

음식 솜씨 좋은 어머니 밑에서 자란 딸들 역시 음식 솜씨가 좋습니다. 많이 먹어 보고, 경험해서 그렇습니다. 교육입니다. 유월절 예식과 무교절 예식 역시 모두 보여주는 교육방식을 취합니다.

결국 부모세대가 먼저 보여주고, 자녀 세대가 그것을 궁금해 해야 합니다.

여호와의 율법이 네 입에 있게 하라(9) 부모 먼저 말씀을 읽고, 암송하고, 묵상해야 합니다.



2) 네 아들이 네게 묻기를… 너는 그에게 이르기를(14절) 두 번째로 가르치는 것입니다.

보여주고 아이들이 흥미를 느낄 때 (동기부여) 진정한 교육이 시작 할 수 있습니다.

9, 16절에 등장하는 테필린 “네 손의 기호와 네 미간의 표”도 그 방법의 하나입니다.

세대에서 세대로 하나님의 말씀과 하신 일을 보여주고, 가르치는 것이 곧 인류 문화의 핵심입니다.

요즘 서점에서 인기도서를 한 번 보십시오. 모두 성공에 미쳐 있습니다. 젊은이들의 가치관이 보입니다.

인문학과 관련된 도서보다는 성공학, 비즈니스, 부자 되는 법 등이 베스트셀러 상위를 차지합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말씀과 그 분의 하신 것을 배우는 것, 이것만큼 중요한 것은 없습니다.



대속

오늘 본문의 두 번째 키워드는 대속입니다. 초태생 규례에 그 의미가 담겨 있습니다. 사람이건 가축이건 모든 첫 번째 소생은 무조건 대속해야 합니다. 대속한다는 것은 다른 생명이 대신 죽거나, 돈으로 그 값을 치뤄야 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나귀와 같이 부정한 짐승을 대신하여 어린양을 대속물로 잡습니다. 사람 같은 경우에는 본문에는 나오지 않지만, 민수기에서는 율법에 은 다섯 세겔이 장자의 목숨 값이었습니다.


그 사람을 대속할 때에는 난 지 한 달 이후에 네가 정한 대로 성소의 세겔을 따라
은 다섯 세겔로 대속하라 한 세겔은 이십 게라이니라 (민 18:16)

은 다섯 세겔은 당시 6개월 치 월급에 해당하는 큰 돈입니다. 물론 생명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지만 말입니다. 그만큼 대속의 의미, 은혜를 가치 있게 여기기 위함입니다. 지금도 유태인들은 정부가 특별히 발행하는 동전을 사용하여 속전을 내고 있다고 합니다. 재미있는 것은 태에서 처음 난 것(출 13:12)을 문자 그대로 적용하여, 제왕절개 수술은 제외하고, 오직 자연분만한 아기에 대해서만 속전을 낸다고 하니 약간 눈 가리고 아옹 하는 형식적인 제도인 것 같습니다.

왜 이스라엘은 초태생에 대한 대속을 해야 합니까? 유월절, 무교절 어린양의 의미는 우리가 죽어야 하는데 대신 죽으신 예수에 대한 모형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구약의 유대인들은 예수께서 이 율법을 완성하시기까지는 그렇게 속전을 내고 유월절을 지켜야 했던 것입니다.

우리 자녀 세대에게 이러한 대속의 개념이 있습니까? 유대인들처럼 문자 그대로 행위로 지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닙니다. 유월절 어린양에 대한 개념이 있는가라는 의미입니다. 유월절 어린양이신 예수께 감사와 구원의 감격의 은혜가 있는가?! 라는 질문입니다. 자녀들 세대가 이 감격과 은혜를 알기 위해서는 먼저 부모 세대에 그 대속에 대한 감격과 감사와 은혜가 넘쳐야 합니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습니다. 예수님은 십자가 지시는 당신을 보며 우는 여인들에게 예루살렘의 딸들아 나를 위하여 울지 말고 너희와 너희 자녀를 위하여 울라(눅 23:28) 고 말씀 하십니다. 예수님의 십자가는 가슴은 아픈 일이지만, 우리는 오히려 감사하고, 기뻐해야 할 사건입니다. 대속의 어린양은 우리에게는 너무 큰 기쁨이고, 은혜입니다. 우리가 울어야 하는 것은 그 어린양의 보혈이 우리나 우리의 자녀와 전혀 상관 없는 것이 되는 상황 때문에 울어야 합니다. 지금 다른 문제로 고민하고 울 때가 아닙니다.


왕상 17:17-24절을 보면, 엘리야와 사르밧 과부 이야기가 나옵니다. 그런데 갑자기 아들이 죽습니다.


여인이 엘리야에게 이르되 하나님의 사람이여 당신이 나와 더불어 무슨 상관이 있기로 내 죄를 생각나게 하고 또 내 아들을 죽게 하려고 내게 오셨나이까 (왕상 17:18)

엘리야가 죽은 아들을 붙잡고 기도하고, 아들은 다시 살아납니다. 그러자 사르밧 과부는 내가 이제야 당신은 하나님의 사람이시요 당신의 입에 있는 여호와의 말씀이 진실한 줄 아노라 하니라 (왕상 17:24) 라고 고백합니다. 그렇습니다. 모든 고난과 환난은 하나님의 하나님 되심을 나타내는 역사입니다.

모든 고난과 환난은 예수가 우리를 대속하시는 어린양 되심을 우리에게 적용하는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어느 때보다 힘들고 불투명한 시대를 살고 있습니다. 죽음이 매우 가깝게 느껴지는 환난의 시대입니다.

다음 세대에게 무엇을 남겨 줘야 할까요? 이 환난과 고난을 어떻게 맞이하는 모습을 보여줘야 할까요?

우리가 남겨 주어야 할 유일한 유산은 오직 예수뿐 입니다. 오직 예수로 말미암아 감사하고 기뻐하고 사랑하는 믿음의 유산을 남겨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가 다음세대에게 보여주어야 할 고난과 불확실한 시대의 질문에 대한 대답입니다.


 

Consecration of the Firstborn


1 The Lord said to Moses, 2 “Consecrate to me every firstborn male.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womb among the Israelites belongs to me, whether human or animal.”


3 Then Moses said to the people, “Commemorate this day, the day you came out of Egypt, out of the land of slavery, because the Lord brought you out of it with a mighty hand. Eat nothing containing yeast. 4 Today, in the month of Aviv, you are leaving. 5 When the Lord brings you into the land of the Canaanites, Hittites, Amorites, Hivites and Jebusites—the land he swore to your ancestors to give you, a land flowing with milk and honey—you are to observe this ceremony in this month: 6 For seven days eat bread made without yeast and on the seventh day hold a festival to the Lord. 7 Eat unleavened bread during those seven days; nothing with yeast in it is to be seen among you, nor shall any yeast be seen anywhere within your borders. 8 On that day tell your son, ‘I do this because of what the Lord did for me when I came out of Egypt.’ 9 This observance will be for you like a sign on your hand and a reminder on your forehead that this law of the Lord is to be on your lips. For the Lord brought you out of Egypt with his mighty hand. 10 You must keep this ordinance at the appointed time year after year.


11 “After the Lord brings you into the land of the Canaanites and gives it to you, as he promised on oath to you and your ancestors, 12 you are to give over to the Lord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womb. All the firstborn males of your livestock belong to the Lord. 13 Redeem with a lamb every firstborn donkey, but if you do not redeem it, break its neck. Redeem every firstborn among your sons.


14 “In days to come, when your son asks you, ‘What does this mean?’ say to him, ‘With a mighty hand the Lord brought us out of Egypt, out of the land of slavery. 15 When Pharaoh stubbornly refused to let us go, the Lord killed the firstborn of both people and animals in Egypt. This is why I sacrifice to the Lord the first male offspring of every womb and redeem each of my firstborn sons.’ 16 And it will be like a sign on your hand and a symbol on your forehead that the Lord brought us out of Egypt with his mighty hand.”



One day on TV, I saw an interview with Sae-byul Kim, the representative of a “special cleaning” company. Special cleaning means cleaning the house and organizing the belongings of those who have died a lonely death (alone). Unfortunately, some bereaved families, even though the body of their deceased parents still remains next to them, they turn the whole house upside down and look for gold rings, jewelries, and bank debit cards left by their parents. When that happens, Kim Sae-byul feels the impermanence of life.

As an older generation, what should we leave behind for our children’s generation? Should it be the majestic human structures like Herod's Temple that the disciples boasted to Jesus? Or is it a lot of wealth? Or good memories?


When Your Son Asks You

Today's Word is a scripture that retells the laws for the Feast of Unleavened Bread after the Exodus. This already appeared in Chapter 12, and we have already looked at the Feast of Unleavened Bread itself. The difference is that chapter 12 focuses on God's redemption, while chapter 13 focuses on our commitment. Chapter 13:1, 2, and verses 11-16 are about the consecration of the firstborn, and verses 3-10 are about the feast of Unleavened Bread and the Passover feast.

The consecration of the firstborn ordinance uses the “inclusio” (sandwich) technique that wraps the Passover and the Feast of the Unleavened Bread.

In today's scripture, the two keywords are memorial and redemption. So how do we celebrate God's redemption?

The important thing is to celebrate God's grace of redemption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So, how do we commemorate God's grace of redemption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1) You shall show your son on that day (8) - First, show and tell.

The daughters raised by a mother of a good cook also tend to be good at cooking. It is because they have eaten a lot of good food and experienced it. That is home education. Both the Passover and the feast of Unleavened Bread are also taught in the educational method of showing.

After all, the generation of parents shows it first, and the generation of children has to be curious and learn about it.

This law of the Lord is to be on your lips (9) Parents must first read, recite, and meditate on the Word.



(2) “In days to come, when your son asks you ... say to him (14) Second, teach.

When the children see and are interested (motivation), real education can begin.

“Tefillin”, a sign on your hand and a reminder on your forehead in verses 9 and 16 is one of the teaching methods.

Showing and teaching God's Words and works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is the core (essence) of human culture.

Take a look at the best sellers in bookstores these days. Everyone is crazy about “success”. We can see the values ​​of young people of this generation.

Rather than books related to humanities, success studies, businesses, and how to become rich are among the top bestsellers.

However, learning the Word of God and what He has done is much more important.



The Substitutionary Atonement

The second keyword in today's scripture is “substitutionary atonement”. The meaning of redemption is contained in the consecration of the firstborn. Every firstborn male, whether human or livestock, must be redeemed unconditionally. Redemption means the action of regaining or gaining possession of something in exchange for a payment, or a death of another life.

So, instead of an unclean beast like a donkey, the lamb is taken as a substitutionary atonement. In the case of humans, it does not appear in todays’ scripture, but in the book of Numbers, five shekels of silver were the cost of the firstborn's life in the Law.


When they are a month old, you must redeem them at the redemption price set at five shekels of silver, according to the sanctuary shekel, which weighs twenty gerahs (Numbers 18:16)

Five shekels of silver is a large sum of money equivalent to a six months salary at that time. Of course it is not worth it compared to life. It is just used to value the meaning of the atonement and grace. Even now, Jews are said to be paying money using special coins specifically issued by the government. Interestingly, the first offspring of every womb (Exodus 13:12) is literally applied and it is said that, except for C-section surgery, they only pay the coins only for the naturally born babies. What a perfunctory regulation, it is like pulling the wool on someone’s eyes.

Why should Israel pay the redemption price for her first birth? The meaning of the Passover, the feast of Unleavened Bread, and the Passover Lamb is because it is a model of Jesus who died for our sins. Therefore, the Jews in the Old Testament had to pay the redemption price and keep the Passover until Jesus completed this Law.



Do our children's generation have this concept of redemption? I am certainly not talking about literal deeds and applications like the Jews. I meant to emphasize a concept of the Passover Lamb. Is there the grace of gratitude and the thrill of salvation to Jesus, our Passover Lamb?! This is the question. In order for the next generation of our children to know this joy and grace, first of all, the generation of parents (we) must overflow with emotion, gratitude, and grace for the substitutionary atonement.

It is not too late yet. Jesus turned and said to the women who mourned and wailed for Him, “Daughters of Jerusalem, do not weep for me; weep for yourselves and for your children” (Luke 23:28).

The Cross of Jesus is heartbreaking, but it is an event that we should be grateful for and rejoice. The Lamb of the substitutionary atonement is an abundant joy and grace for us.

The reason we have to cry is because of a situation where the blood of the Lamb has nothing to do with us or our children. Now is not the time to worry and cry about other problems.

In 1 Kings 17:17-24, there is a story of Elijah and the widow of Zarephath. But suddenly her son dies.



She said to Elijah, “What do you have against me, man of God? Did you come to remind me of my sin and kill my son?” (1 Kings 17:18)

Elijah grabs the dead son and prays, and the son comes back to life. Then the widow of Zarephath confesses,“Now I know that you are a man of God and that the word of the Lord from your mouth is the truth.” (1 Kings 17:24). That's right. All sufferings and trials are works that show that God alone is the true God.

All sufferings and tribulations are God's grace to apply to us that Jesus is the Lamb of our redemption and atonement.

We are living in an era that is more difficult and opaque than ever.

It is a time of tribulation when we feel death is closest to us.

What should we leave for our next generation?

How should we show our children how to face this tribulation and suffering?

The legacy we have to leave behind is “only Jesus”. We must leave a legacy of gratitude, joy, and love of faith only through Jesus. This is the answer to the questions of the times of hardship and uncertainty that we must present to the next generation.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