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20201118 새벽묵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와 뜨인 돌" "A Mystery Revealer & A Cutout Stone" (단/Dan 2:24-35)



(24) 이에 다니엘은 왕이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라 명령한 아리옥에게로 가서 그에게 이같이 이르되 바벨론 지혜자들을 죽이지 말고 나를 왕의 앞으로 인도하라 그리하면 내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 드리리라 하니


(25) 이에 아리옥이 다니엘을 데리고 급히 왕 앞에 들어가서 아뢰되 내가 사로잡혀 온 유다 자손 중에서 한 사람을 찾아내었나이다 그가 그 해석을 왕께 알려 드리리이다 하니라


(26) 왕이 대답하여 벨드사살이라 이름한 다니엘에게 이르되 내가 꾼 꿈과 그 해석을 네가 능히 내게 알게 하겠느냐 하니


(27) 다니엘이 왕 앞에 대답하여 이르되 왕이 물으신 바 은밀한 것은 지혜자나 술객이나 박수나 점쟁이가 능히 왕께 보일 수 없으되 (28) 오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실 이는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시라 그가 느부갓네살 왕에게 후일에 될 일을 알게 하셨나이다 왕의 꿈 곧 왕이 침상에서 머리 속으로 받은 환상은 이러하니이다


(29) 왕이여 왕이 침상에서 장래 일을 생각하실 때에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가 장래 일을 왕에게 알게 하셨사오며 (30) 내게 이 은밀한 것을 나타내심은 내 지혜가 모든 사람보다 낫기 때문이 아니라 오직 그 해석을 왕에게 알려서 왕이 마음으로 생각하던 것을 왕에게 알려 주려 하심이니이다


(31) 왕이여 왕이 한 큰 신상을 보셨나이다 그 신상이 왕의 앞에 섰는데 크고 광채가 매우 찬란하며 그 모양이 심히 두려우니 (32) 그 우상의 머리는 순금이요 가슴과 두 팔은 은이요 배와 넓적다리는 놋이요 (33) 그 종아리는 쇠요 그 발은 얼마는 쇠요 얼마는 진흙이었나이다

(34) 또 왕이 보신즉 손대지 아니한 돌이 나와서 신상의 쇠와 진흙의 발을 쳐서 부서뜨리매

(35) 그 때에 쇠와 진흙과 놋과 은과 금이 다 부서져 여름 타작 마당의 겨 같이 되어 바람에 불려 간 곳이 없었고 우상을 친 돌은 태산을 이루어 온 세계에 가득하였나이다



인간은 누구나 생색 내기를 좋아합니다. 물론 개인적인 성향에 따라서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일반적으로 자신을 드러내고 싶고, 타인이 자신을 알아주기를 바라는 본성은 누구에게나 있습니다.

이러한 성향이 너무 지나치게 강한 사람은 사람들에게 환영 받지 못합니다.

반면에 그러한 본성을 누르고 타인에게 공로를 돌리고 자신을 부인하는 사람은 많은 사람들이 좋아합니다. 우리는 그러한 사람을 겸손한 사람, 배려심 많은 사람이라고 말합니다.

이사야 선지자는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그날에 겸손한 자에게 여호와로 말미암아 기쁨이 더하겠고(사 29:19a)


하나님께서도 겸손한 자를 사랑하시고, 기뻐하십니다.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 (24-30절)

본문에서 생색내기를 좋아하는 한 사람이 등장합니다. 근위대장 아리옥입니다. 물론 타인보다 특별히 생색내기를 좋아하는 사람 같지는 않습니다. 그저 권력자에게 인정받고 싶어하는 일반적인 사람입니다.

다니엘은 아리옥에게 지혜자들을 죽이지 말고 자신을 왕 앞에 인도하면, 왕의 꿈을 해석해 드리겠다고 제안(24절)합니다.

이에 아리옥은 다니엘을 데리고 급히 왕 앞에 들어가 자신이 유다 포로 가운데 왕의 꿈을 해석할 한 사람을 찾아냈다고 보고(25절)합니다. 여기서 찾아냈다(하쉬카하트)는 발견하다, 소유하다, 획득하다 라는 의미입니다. 이 단어는 제 발로 찾아온 다니엘을 마치 자신이 발견한 것처럼 생색을 내는 아리옥의 심리를 보여주는 단어입니다. 왕에게 더 많은 신임을 얻고자 하는 인간적인 본성이 고스란히 드러나 보입니다.


하지만 다니엘은 이러한 인간의 연약한 본성과는 극히 대조되는 모습을 보여줍니다.

왕이 다니엘에게 질문합니다. 정말 내가 꾼 꿈을 알고, 해석할 수 있는가?(26절) 반신반의합니다.

한낱 유대 포로에 불과한 소년이 과연 모든 지혜자들도 모르는 것을 알 수 있을까?

어쩌면 왕의 합리적 의심이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다니엘을 다음과 같이 답변합니다. 왕이 질문한 은밀한 것은 그 어떤 인간도 알 수 없는 일입니다. 오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실 하늘에 계신 하나님이 왕에게 후일에 될 일을 알게 하신 것(27-28절)입니다.

다니엘은 얼마든지 자신을 한껏 높여 왕에게서 한 자리를 얻어 출세해야겠다고 생각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는 네가 정말 할 수 있느냐? 는 질문에, 내가 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하신다 고 정확하게 지혜의 근원을 밝힌 후에 꿈 해석에 들어갑니다.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돌리는 것입니다.

어찌 이러한 사람을 하나님이 예뻐하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다니엘은 다시 한번 왕이 장래 일을 생각할 때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가 장래 일을 왕에게 알게 하신 것이며, 자신에게 하나님이 은밀한 것을 알려주신 이유는 자신의 지혜가 뛰어나서가 아니라, 왕에게 꿈에 대해 해석을 알려주기 위함(29-30절)이라고 말합니다.

하나님께만 영광 돌리기를 원하는 다니엘의 진실된 마음이 보여지는 대목입니다.

후일에 될 일(28절), 장래 일(29절)은 성경에서 메시야 시대와 관련하여 사용되는 예언적인 문장입니다.

왕에게 보여주신 환상은 단순히 바벨론과 열국들의 미래뿐 아니라, 메시야 시대의 도래까지 미치는 종말론적인 계시였던 것입니다.


꿈의 내용, 뜨인 돌 (31-35절)

이제 다니엘은 왕에게 왕이 꾼 꿈의 내용을 말합니다.

왕이 본 큰 신상(첼렘 사기)큰 형상이라는 의미입니다. 주석가 델리치Delitzsch의 말대로 비록 모양이 심히 두렵게 생겼지만, 이방의 우상들이 아닌 인간의 형상을 한 큰 동상Statue으로 보는 것이 좋겠습니다. 신기한 것은 그 동상의 재료가 매우 다양합니다. 머리는 순금, 가슴과 팔은 은, 배와 넓적다리는 놋, 종아리는 쇠, 발은 쇠와 진흙이 섞여 있는 특이한 모습입니다.

그런데 갑자기 인간의 손이 아닌, 무엇인가에 의해 바위에서 뜨인 돌a Rock was cut out 하나가 산에서 나와 신상을 부서뜨리자, 신상은 타작마당의 겨와 같이 온데간데 없이 사라지고, 동상을 친 돌은 큰 산을 이루고 온 세계에 가득해집니다.

꿈의 대한 자세한 해석은 내일 본문에서 알아 보고, 오늘은 뜨인 돌에 대해서만 살펴보겠습니다.

우리가 보는 개역개정 성경에는 손대지 아니한 돌 이라고 번역했고, 예전에 사용하던 개역 성경은 사람의 손으로 하지 아니하고 뜨인 돌 이라고 번역했습니다. 이 부분은 오히려 예전 성경의 번역이 더 좋습니다.

보통 석공들이 큰 바위산에서 일부분 돌을 떠서(떼어내어) 작업을 하는데, 왕이 꿈에서 보니 산에서 한 돌, 곧 사람의 손으로 뗀 것이 아닌 뜨인 돌이 나와 날아와서 동상을 부슨 것입니다.

뜨인 돌은 인간의 형상을 한 인간들이 세운 제국들과 대조되는 인간의 손이 미치지 않는 특별한 존재를 의미하는 것입니다. 뜨인 돌에 의해 세워질 왕국은 순식간에 온 세계를 점령할 것입니다.

이러한 계시는 이사야 선지자의 계시와 맥을 같이 합니다.


말일에 여호와의 전의 산이 모든 산 꼭대기에 굳게 설 것이요

모든 작은 산 위에 뛰어나리니 만방이 그리로 모여들 것이라(사 2:2)


결국 뜨인 돌은 예수 그리스도를 상징하며, 예수로 말미암아 온 땅에 가득하게 될 영적인 산 교회를 의미하는 것입니다. 소름 끼칠 정도로 놀랍고, 정확한 예언입니다! 2,600년 전에 하나님은 포로로 잡혀간 약관(20살)의 청년 다니엘에게 앞으로 세계에 이루어질 이 놀라운 꿈과 그 의미를 알려주신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이 세상은 모두 하나님께 속했고, 하나님의 뜻대로 이루어집니다.

그리고 오직 그 하나님만 높이고자 하는 자가 하나님의 은밀한 일을 알 수 있습니다.

뜨인 돌 앞에 인간이 세운 찬란한 문화나 자랑은 여름타작 마당의 겨와 같습니다.

여름타작 마당의 겨와 같은, 바람 한 번 불면 사라질 것에 일희일비할 것이 아니라,

뜨인 돌 자체에 마음을 둡시다! 하나님만 높이고, 뜨인 돌 되신 예수만을 사랑하기로 작정합시다!

하나님께서는 그러한 자에게는 다니엘처럼 놀라운 은혜를 주시리라 믿습니다!



 

24 Then Daniel went to Arioch, whom the king had appointed to execute the wise men of Babylon, and said to him, “Do not execute the wise men of Babylon. Take me to the king, and I will interpret his dream for him.”


25 Arioch took Daniel to the king at once and said, “I have found a man among the exiles from Judah who can tell the king what his dream means.”


26 The king asked Daniel (also called Belteshazzar), “Are you able to tell me what I saw in my dream and interpret it?”


27 Daniel replied, “No wise man, enchanter, magician or diviner can explain to the king the mystery he has asked about, 28 but there is a God in heaven who reveals mysteries. He has shown King Nebuchadnezzar what will happen in days to come. Your dream and the visions that passed through your mind as you were lying in bed are these:


29 “As Your Majesty was lying there, your mind turned to things to come, and the revealer of mysteries showed you what is going to happen. 30 As for me, this mystery has been revealed to me, not because I have greater wisdom than anyone else alive, but so that Your Majesty may know the interpretation and that you may understand what went through your mind.


31 “Your Majesty looked, and there before you stood a large statue—an enormous, dazzling statue, awesome in appearance. 32 The head of the statue was made of pure gold, its chest and arms of silver, its belly and thighs of bronze, 33 its legs of iron, its feet partly of iron and partly of baked clay. 34 While you were watching, a rock was cut out, but not by human hands. It struck the statue on its feet of iron and clay and smashed them. 35 Then the iron, the clay, the bronze, the silver and the gold were all broken to pieces and became like chaff on a threshing floor in the summer. The wind swept them away without leaving a trace. But the rock that struck the statue became a huge mountain and filled the whole earth.



People love to show off. Of course, it varies according to personal disposition, but in general, everyone has the nature of wanting to reveal themselves and wanting others to recognize them. People who have too much of these tendencies are not welcome by others.

On the other hand, a person who hides such nature and gives credit to others and denies him/herself is liked by many.

We call such a person humble or caring.

The prophet Isaiah said:


Once more the humble will rejoice in the Lord (Isaiah 29:19a)


God also loves and is pleased with the humble.


The One Who Reveals Mystery (verses 24-30)

In today’s scripture, a person appears who likes to show off his ability. It is Arioch, the captain of the king’s guard. Apparently, he does not seem like a person who likes to display his ability more than others. Just an ordinary person who wants to be recognized by the authorities.

Daniel proposed to “not execute the wise men of Babylon. But take him to the king so he can interpret his dream for him” (verse 24).

Then Arioch quickly brought Daniel before the king, and reported, “I have found a man among the captives of Judah who could interpret the king’s dream” (verse 25).

Here, the word found (haš·ka·hat) means to discover, possess, or acquire.

This word shows Arioch's psychology, who is showing off, although Deniel came to him, as if he had discovered him. This clearly shows the human nature of seeking more trust from the king.


However, Daniel is in stark contrast to this weak human nature.

The king asked Daniel. Can you really know and interpret my dreams? (verse 26).

He is dubious.

Could this boy who is only a prisoner of Judah know what even all the wise don’t know?

Perhaps it is the king's reasonable doubt.

To this, Daniel replied, “No wise man, enchanter, magician or diviner can explain to the king the mystery he has asked about, but there is a God in heaven who reveals mysteries.

He has shown King Nebuchadnezzar what will happen in days to come” (verses 27-28).

Daniel could have thought that he might exalt himself to the fullest and gain a position from the king to succeed. But when he was asked “can you really do it?” Daniel responded, “I cannot do it, but God is able”. After accurately clarifying the source of wisdom, he entered the dream interpretation. It is to give all the glory to God.

How could God not like such a person?


Daniel once again let the king know that this mystery has been revealed to him, not because he has greater wisdom than anyone else alive, but so that the king may know the interpretation and that he may understand what went through his mind (verses 29-30).

This is the passage that shows Daniel's sincere heart who wants to glorify God alone.

What will happen in days to come (verse 28) and things to come (verse 29) are prophetic sentences used in the Bible in connection with the Messiah's time.

The vision God showed to the king was an eschatological revelation not only for the future of Babylon and the nations, but also for the advent of the Messiah.


The Content of Dream, Stone was Cut Out (verses 31-35)

Now Daniel tells the king what the king dreamed of.

The large statue (ṣə·lêm śag·gî) the king saw refers to an enormous image.

As commentator Delitzsch said, although the shape looks terribly frightening, it would be better to see it as a large statue in the form of a human, not foreign idols.

Interestingly, the statue was made of very diverse materials. The head of the statue was made of pure gold, its chest and arms of silver, its belly and thighs of bronze, its legs of iron, its feet partly of iron and partly of baked clay.

Suddenly, a rock was cut out by something other than human hands. It came out of the mountain and crushed the statue. The statue was broken to pieces and became like a chaff on a threshing floor. The wind swept them away without leaving a trace. But the rock that struck the statue became a huge mountain and filled the whole earth.

We will look into the detailed interpretation of the dream tomorrow, and today we will only look at the stone that has been created.


In the revised Bible we read today (NKRV), it was translated as an untouched stone, but the previous Bible version from the past (KRV) translated it as a stone that was not made by human hands. This part was translated much appropriately in the old Bible.

Usually, masons work by scooping (removing) some stones from a large rocky mountain, but the king saw in a dream a stone from the mountain, a stone that was not removed by human hands, came out and broke the statue.

The stone that was cut out stands for a special existence beyond the reach of humans in contrast to the empires established by humans hands. The kingdom that will be built by the stone will take over the whole world in no time.

This revelation is in line with the revelation of the prophet Isaiah.


In the last days the mountain of the Lord’s temple will be established

as the highest of the mountains; it will be exalted above the hills,

and all nations will stream to it (Isaiah 2:2).


Ultimately, the stone that was cut out symbolizes Jesus Christ, and it means a spiritual mountain, that is church that will fill the entire earth through Jesus.

What a horrifyingly surprising, and accurate prophecy it is!

2,600 years ago, God showed Daniel, a young man who was held captive (when he was around 20 years old), of this wonderful dream that will come to the world in the future and what it means.


That's right! Everything in this world belongs to God and is done according to God's will.

And those who want to exalt God alone can know the secret works of God.

The splendid culture and pride that humans have built up in front of a stone that was cut out is like the chaff of a summer threshing floor.

Let us focus on the stone that was cut out rather than the chaff of a summer threshing floor which disappears by the wind! Let us only exalt God and decide to love only Jesus, who is the stone that was cut out!


I believe God will give such a person as wonderful grace as Daniel did!



Comments


bottom of page